•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지방 도시 상가 평균 투자수익률 4.4%…전국 평균 밑돌아

입력 2020-04-07 11:00

진해·거제옥포·창원역 일대 상권 평균 투자수익률은 0%대

(자료 제공=상가정보연구소)
(자료 제공=상가정보연구소)

소셜커머스와 배달 애플리케이션 사용자의 증가로 오프라인 매장이 침체하면서 지방 소도시들은 더 큰 타격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상가정보연구소가 한국감정원 통계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수도권과 광역시를 제외한 지방 도시 중대형 상가의 평균 투자수익률은 4.4%로 전국 평균치(6.29%)보다 1.89%포인트 낮았다.

수익률이 가장 높은 지역은 5.91%를 기록한 전남이었고, 이어 △전북(5.18%) △강원(5.04%) △충북(4.85%)이 차지했다. 이는 지방 도시 중에선 높은 수익률이지만 전국 평균치에는 못 미치는 수치다.

수익률이 가장 낮은 지역은 2.53%를 기록한 제주였다. 이어 △경남(3.16%) △충남(4.35%) △경북(4.43%) △세종(4.57%) 순으로 낮은 수익률을 보였다.

지방 상권에선 투자수익률이 1%에도 못 미치는 곳도 있었다. 진해(0.59%)를 비롯해 거제 옥포(0.82%), 창원역(0.86%) 일대 등 3곳이다.

최근 온라인 쇼핑 급증과 내수경기 침체 등으로 상가 매장 매출은 적지 않은 타격을 받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상가 공실이 늘어날 가능성은 더 커졌다.

조현택 상가정보연구소 연구원은 "지방 도시의 경우 인구 감소와 지역 주요 산업 침체 등으로 상가시장 분위기는 더 경직되고 있다"며 "지역 경기가 활성화되지 않는 한 이러한 분위기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63,000
    • +1.85%
    • 이더리움
    • 292,900
    • +10.24%
    • 리플
    • 248.5
    • +4.41%
    • 라이트코인
    • 57,150
    • +6.62%
    • 이오스
    • 3,315
    • +5.14%
    • 비트코인 캐시
    • 303,500
    • +5.75%
    • 스텔라루멘
    • 85.98
    • +5.73%
    • 트론
    • 19.6
    • +8.17%
    • 에이다
    • 90.97
    • +17.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2,700
    • +6.59%
    • 모네로
    • 80,650
    • +2.22%
    • 대시
    • 94,450
    • +5.89%
    • 이더리움 클래식
    • 8,930
    • +3%
    • 51.31
    • +3.59%
    • 제트캐시
    • 66,000
    • +17.96%
    • 비체인
    • 7.356
    • +9.97%
    • 웨이브
    • 1,337
    • +2.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1.6
    • +3.69%
    • 비트코인 골드
    • 11,430
    • +4.38%
    • 퀀텀
    • 2,130
    • +5.5%
    • 오미세고
    • 1,890
    • -2.63%
    • 체인링크
    • 4,957
    • +3.68%
    • 질리카
    • 16.95
    • +12.25%
    • 어거
    • 15,930
    • +3.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