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증시 키워드] ‘블록딜’ 셀트리온ㆍ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는?…씨젠 2거래일 연속 '급락'

입력 2020-04-02 08:41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2일 국내 증시 키워드는 #삼성전자 #씨젠 #셀트리온 #KODEX200선물인버스2X #SK하이닉스 등이다.

삼성전자는 외국인들의 매도세가 다시 시작된 가운데 기관까지 매도세 행렬에 동참하며 주가가 3거래일 연속 하락 마감했다. 전날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 대비 4.08%(1950원) 빠진 4만58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개인 투자자들이 3289억 원 순매수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123억 원, 2179억 원 매도우위를 보이며 주가를 끌어내렸다.

시총 2위인 SK하이닉스 역시 전날 5.88%(4900원) 빠진 7만8400원으로 장을 마쳤다. 개인의 매수세 속에 외국인과 기관이 순매도한 것이 하락 마감으로 이어졌다.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대한 기대감으로 급등세를 보이던 셀트리온과 셀트레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3총사는 단기 급등에 대한 차익실현 매물 등이 쏟아지며 전날 일제히 급락했다.

셀트리온은 13.54%(3만1000원) 하락마감했고 셀트리온제약(-18.02%), 셀트리온헬스케어(-11.93%) 등도 동반 하락했다. 셀트리온은 외국인 투자자들이 꾸준히 사들이고 있지만 개인의 매도세가 맞서는 형국이다. 전날도 외국인은 232억 원 순매수하며 10거래일 연속 매수세를 이어갔지만 개인은 102억 원 순매도하며 5거래일 연속 매도세를 보였다.

특히 싱가포르 국부펀드 테마섹이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 주식을 시간외 대량매매(블록딜)로 처분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날 증시에서도 약세를 면키 힘들 것으로 예상된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테마섹은 자회사 아이온인베스트먼트를 통해 가지고 있던 셀트리온 주식 257만 주와 셀트리온헬스케어 221만 주를 기관투자자에게 매각하기 위한 수요예측에 들어갔다. 주당 거래가격은 셀트리온의 경우 이날 종가 19만8000원에서 8~9.8%를 할인한 17만8695~18만2160원이고 셀트리온헬스케어의 경우 이날 종가인 7만9000원에서 7~8.8%를 할인한 7만2088~7만3470원이다.

코로나19 진단키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급등세를 보이던 씨젠은 2거래일 연속 급락세를 보이며 주춤한 모양새다. 전날 씨젠은 14.76%(1만6400원) 하락한 9만4700원을 기록했다.

이는 미국에서 국내 진단키트에 대해 사전승인 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절차와 용어에 대한 논란이 불거지자 결국 외교부가 ‘잠정승인’으로 말을 바꿨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미국 진출이 쉽지 않을 수 있다는 예상 때문이다. 하지만 이같은 논란에 대해 외교부는 ‘수출에 문제가 없다’고 진화에 나섰지만 주가는 약세를 면치 못하고 있다.

전날 코스피가 전 거래일보다 69.18포인트 하락하면서 KODEX 200선물인버스2X가 급등했다. KODEX 200선물인버스2X는 전날 9.15%(740원) 오른 8830원으로 장을 마쳤다.

KODEX 200선물인버스2X는 레버리지 ETF로, 하루 동안 지수가 1% 오르면 그 2배로 수익을 낼 수 있는 상품이다. 이 상품은 하락장에서도 2배의 수익을 낼 수 있는데 코스피200선물 지수의 일별수익률을 -2배수로 추종하는 상품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20,000
    • -1.54%
    • 이더리움
    • 289,400
    • -1.36%
    • 리플
    • 244.5
    • -0.81%
    • 라이트코인
    • 56,550
    • -1.22%
    • 이오스
    • 3,399
    • +3.5%
    • 비트코인 캐시
    • 308,600
    • -0.03%
    • 스텔라루멘
    • 95.4
    • -3.21%
    • 트론
    • 20.29
    • +0.05%
    • 에이다
    • 102.6
    • -3.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4,900
    • -0.3%
    • 대시
    • 94,050
    • -0.21%
    • 이더리움 클래식
    • 8,215
    • -1.79%
    • 54.7
    • -2.15%
    • 제트캐시
    • 63,500
    • +1.03%
    • 비체인
    • 8.018
    • -0.96%
    • 웨이브
    • 1,363
    • -0.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3.6
    • +0.72%
    • 비트코인 골드
    • 11,160
    • -0.98%
    • 퀀텀
    • 2,171
    • -1.99%
    • 오미세고
    • 1,997
    • -1.53%
    • 체인링크
    • 5,265
    • -1.03%
    • 질리카
    • 21.61
    • +8.27%
    • 어거
    • 17,000
    • -0.8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