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팝핀현준, 나이 42살에 반찬 투정…母 요리에 결국 눈물 “엄마 사랑해”

입력 2020-02-05 21:3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팝핀현준이 엄마의 사랑에 눈물 흘렸다.

5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어머니에게 요리를 배우는 팝핀현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팝핀현준은 어머니의 생선구이를 보고 “비린내 난다. 안 먹을 거다”라며 “김은 눅눅하다”라고 반찬 투정을 했다. 또한 어머니의 밥상을 앞에 두고 굳이 시리얼을 꺼내 먹어 서운함을 안기기도 했다.

하지만 다음날이 되자 팝핀현준은 어머니에게 “요리를 배우고 싶다”라며 함께 김을 굽고 콩나물 볶음을 만들었다. 그 모습을 영상으로 찍기까지 했다. 180도 달라진 모습에는 전날 다녀온 지인의 모친상이 이유가 됐다.

팝핀현준은 아내 박애리에게 “형님이 많은 이야길 해주더라. 왜 계실 때 사진을 많이 안 찍었을까, 왜 해주신 음식을 맛있게 안 먹었을까. 돌아가시면 음식이 그렇게 생각난다고 했다”라며 그동안 자신이 했던 음식 투정에 후회했다.

그날 밤 영상을 편집하던 팝핀현준은 어머니의 요리하는 모습에 눈을 떼지 못했다. 또한 인터뷰를 통해 “우리 엄마 안 계시면 내가 어디서 이런 밥을 얻어먹을 수 있을까 생각했다”라며 “엄마 없으면 어떡할까 싶다. 그러니 더 건강했으면 좋겠다. 엄마, 사랑해”라고 눈물을 보여 뭉클함을 안겼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윤민수, 결혼 18년 만에 이혼 발표…"윤후 부모로 최선 다할 것"
  • 육군 32사단서 신병교육 중 수류탄 사고로 훈련병 1명 사망…조교는 중상
  • "웃기려고 만든 거 아니죠?"…업계 강타한 '점보 제품'의 비밀 [이슈크래커]
  • '최강야구' 고려대 직관전, 3회까지 3병살 경기에…김성근 "재미없다"
  • 비용절감 몸부림치는데…또다시 불거진 수수료 인하 불씨 [카드·캐피털 수난시대上]
  • 문동주, 23일 만에 1군 콜업…위기의 한화 구해낼까 [프로야구 21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5.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288,000
    • +1.46%
    • 이더리움
    • 5,138,000
    • +18.31%
    • 비트코인 캐시
    • 710,000
    • +4.72%
    • 리플
    • 745
    • +3.19%
    • 솔라나
    • 244,000
    • -1.89%
    • 에이다
    • 688
    • +5.68%
    • 이오스
    • 1,199
    • +8.41%
    • 트론
    • 170
    • +1.19%
    • 스텔라루멘
    • 155
    • +4.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6,100
    • +5.37%
    • 체인링크
    • 22,960
    • +1.15%
    • 샌드박스
    • 645
    • +6.4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