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팝핀현준, 나이 42살에 반찬 투정…母 요리에 결국 눈물 “엄마 사랑해”

입력 2020-02-05 21:3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팝핀현준이 엄마의 사랑에 눈물 흘렸다.

5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어머니에게 요리를 배우는 팝핀현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팝핀현준은 어머니의 생선구이를 보고 “비린내 난다. 안 먹을 거다”라며 “김은 눅눅하다”라고 반찬 투정을 했다. 또한 어머니의 밥상을 앞에 두고 굳이 시리얼을 꺼내 먹어 서운함을 안기기도 했다.

하지만 다음날이 되자 팝핀현준은 어머니에게 “요리를 배우고 싶다”라며 함께 김을 굽고 콩나물 볶음을 만들었다. 그 모습을 영상으로 찍기까지 했다. 180도 달라진 모습에는 전날 다녀온 지인의 모친상이 이유가 됐다.

팝핀현준은 아내 박애리에게 “형님이 많은 이야길 해주더라. 왜 계실 때 사진을 많이 안 찍었을까, 왜 해주신 음식을 맛있게 안 먹었을까. 돌아가시면 음식이 그렇게 생각난다고 했다”라며 그동안 자신이 했던 음식 투정에 후회했다.

그날 밤 영상을 편집하던 팝핀현준은 어머니의 요리하는 모습에 눈을 떼지 못했다. 또한 인터뷰를 통해 “우리 엄마 안 계시면 내가 어디서 이런 밥을 얻어먹을 수 있을까 생각했다”라며 “엄마 없으면 어떡할까 싶다. 그러니 더 건강했으면 좋겠다. 엄마, 사랑해”라고 눈물을 보여 뭉클함을 안겼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7채 태운 '강남구 역삼동 아파트 화재' [포토]
  • 인건비부터 골재까지 “안 오른 게 없네”…공사비 상승에 공공·민간 모두 ‘삐그덕’[치솟은 건설원가, 공사비 고공행진 언제까지?①]
  • ‘尹 명예훼손 의혹’ 김만배·신학림 구속…“증거인멸·도망 우려”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단독 국내산만 쓴다던 파이브가이즈, 미국 감자도 쓴다
  • 반복되는 ‘어지럼증’ 이유가? [e건강~쏙]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005,000
    • -1.62%
    • 이더리움
    • 4,930,000
    • -0.56%
    • 비트코인 캐시
    • 540,000
    • -2%
    • 리플
    • 683
    • -1.73%
    • 솔라나
    • 184,500
    • -2.07%
    • 에이다
    • 537
    • -0.56%
    • 이오스
    • 807
    • -0.12%
    • 트론
    • 166
    • +0.61%
    • 스텔라루멘
    • 130
    • -1.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600
    • -1.52%
    • 체인링크
    • 19,850
    • -1.73%
    • 샌드박스
    • 470
    • +0.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