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귀리' 알츠하이머 치매 예방ㆍ치료에 효과

입력 2019-12-04 13:13

농진청, 귀리 속 '아베난쓰라마이드' 물질 효과 세계 최초 입증

▲재배 중인 귀리. (뉴시스)
▲재배 중인 귀리. (뉴시스)
귀리에만 있는 독자적 성분이 알츠하이머 치매 예방과 치료에 효과적인 것으로 확인됐다.

4일 농촌진흥청은 전남대학교와 함께 한 동물실험에서 귀리의 '아베난쓰라마이드(Avn)' 성분이 알츠하이머 치매 예방과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것을 세계 최초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 성분은 현재까지 보고된 곡물 중에는 유일하게 귀리에만 있는 물질이다.

전 세계 치매 환자의 60~70%는 알츠하이머성 치매로 추정되며, 이는 뇌에 쌓인 독성 단백질로 인해 신경세포가 손상돼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구진은 알츠하이머를 유도한 쥐에 아베난쓰라마이드의 일종인 Avn-C 성분을 2주간 먹인 결과 뇌에서 억제됐던 기억 형성 기능이 회복하는 것을 확인했다.

실험 대상 쥐는 행동 평가에서도 정상 수준의 기억력을 보였고, 치매 증상 중 하나인 공격적 행동도 완화됐다.

특히 농진청은 국산 귀리 품종인 '대양'에 이 성분이 다른 품종보다 많은 것도 확인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내 특허 절차를 마치고 미국과 유럽, 중국 특허도 출원하는 등 원천기술을 확보했다.

조승호 농진청 국립식량과학원 중부작물부장은 "귀리 소비가 증가하면서 수입량과 국내 재배 면적이 늘어나는 추세"라며 "이번 결과가 우리 품종 소비 확대와 농가 소득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656,000
    • +0.35%
    • 이더리움
    • 460,600
    • -0.95%
    • 리플
    • 285.6
    • -0.8%
    • 라이트코인
    • 65,900
    • -0.23%
    • 이오스
    • 2,970
    • -0.5%
    • 비트코인 캐시
    • 305,900
    • -0.52%
    • 스텔라루멘
    • 94.24
    • -0.67%
    • 트론
    • 30.4
    • +0.6%
    • 에이다
    • 120.9
    • -1.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8,600
    • +5.13%
    • 대시
    • 81,850
    • +0.86%
    • 이더리움 클래식
    • 6,780
    • -0.51%
    • 118.4
    • -2.31%
    • 제트캐시
    • 71,150
    • -0.63%
    • 비체인
    • 13.51
    • -1.31%
    • 웨이브
    • 3,828
    • +0.8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3.5
    • -1.74%
    • 비트코인 골드
    • 8,900
    • +0.39%
    • 퀀텀
    • 2,532
    • -3.14%
    • 오미세고
    • 3,779
    • -5.6%
    • 체인링크
    • 13,870
    • -2.94%
    • 질리카
    • 21.78
    • -2.02%
    • 어거
    • 15,030
    • -0.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