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김의겸 "25억 흑석동 상가 차액 전액 기부"… 시세 차익 얼마나 될까

입력 2019-12-01 15:57

▲서울 동작구 흑석동 흑석9구역 재개발 사업 예상 조감도.(자료=서울시 클린업시스템)
▲서울 동작구 흑석동 흑석9구역 재개발 사업 예상 조감도.(자료=서울시 클린업시스템)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투기 의혹이 제기된 25억 원 상당의 서울 동작구 흑석동 상가를 매각해 차액 전액을 기부한다는 뜻을 밝혔다. 정부의 부동산 안정화 정책에 자신이 걸림돌이 되지 않겠다는 이유다.

해당 상가로 김 전 대변인이 얻을 수 있는 시세 차익은 10억 원을 웃돌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김 전 대변인은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청와대 대변인 시절 매입해 물의를 일으킨 흑석동의 집을 판다"며 "매각 뒤 남은 차액 전액을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김 전 대변인은 지난해 7월 흑석동 상가 건물을 25억7000만원에 매입했고, 이 사실은 올해 3월 알려졌다. 당시 그는 실거주와 노후 대비를 위해 해당 건물을 매입했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김 전 대변인의 상가를 매입하는 과정에서 자신과 부인의 재산을 '올인' 하다시피한데다 여기에 은행 대출 10억2000만 원 가량이 끼어있는 사실이 밝혀져 이는 곧바로 투기 논란으로 번졌다. 김 전 대변인은 결국 자리에서 물러났다.

이 상가가 위치한 흑석9구역은 지난 10월 관리처분계획 인가를 받았다. 관리처분계획 인가는 재개발·재건축 조합이 이주와 철거 단계를 밟기 전 시청과 구청을 상대로 받는 마지막 인가 절차다. 동작구청이 이 구역의 마지막 인가를 절차를 밟자 김 전 대변인의 시세 차익에 세간의 이목은 더 쏠렸다.

그렇다면 김 전 대변인이 얻을 수 있는 시세 차익은 얼마나 될까. 통상 재개발 재건축 정비사업은 변수가 워낙 많아 착공 시점을 예상하기 어려운 만큼 구체적인 시세 차익을 예측하기도 쉽지 않다. 다만 현 시점을 기준으로 볼 때, 해당 구역에 아파트가 완공되면 김 전 대변인은 전용면적 84㎡(옛 34평)짜리 아파트 한 채와 단지 내 상가를 받을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용 84㎡인 34평 아파트의 분양가인 7억5000만 원에 매입했다고 가정한다면 같은 평형대의 흑석동 아파트 시세 18억~19억 원을 적용할 때 아파트 한 채에서 약 10억 원이 넘는 차익이 발생한다는 얘기다. 지난해 11월 입주한 흑석동 아크로리버하임 전용 85㎡ 매매 시세는 19억 원 수준이다.

김 전 대변인의 갑작스러운 매각 결정은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대한 신뢰도를 떨어뜨리지 않기 위해서인 것으로 풀이된다.

그는 이날 글에서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서는 부동산 안정이 필수적인데, 야당과 보수언론은 정부 정책의 신뢰도를 떨어뜨리려 하고 있다"며 "이 과정에서 제가 먹기 좋은 먹잇감이 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분양가 상한제 지정 때 흑석동이 빠진 걸 두고 제 '영향력' 때문이라고까지 표현한 게 대표적"이라며 "정책에 제가 걸림돌이 되어서는 안 되겠기에 매각을 결심했다"고 전했다.

실제 지난달 정부의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지정 지역 발표 당시 동작구 흑석동이 제외된 것을 두고 논란이 일었던 점에 대한 부담이 컸던 것으로 해석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747,000
    • +0.28%
    • 이더리움
    • 443,100
    • -1.2%
    • 리플
    • 290.2
    • -1.56%
    • 라이트코인
    • 56,300
    • -0.27%
    • 이오스
    • 3,155
    • -0.6%
    • 비트코인 캐시
    • 272,400
    • +0.07%
    • 스텔라루멘
    • 90.45
    • -2.07%
    • 트론
    • 32.71
    • -3.17%
    • 에이다
    • 106.7
    • -1.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000
    • -0.47%
    • 대시
    • 83,800
    • -0.59%
    • 이더리움 클래식
    • 7,200
    • +1.27%
    • 133.9
    • +12.81%
    • 제트캐시
    • 67,800
    • -2.24%
    • 비체인
    • 16.66
    • +2.59%
    • 웨이브
    • 2,858
    • -1.6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4.1
    • -3.24%
    • 비트코인 골드
    • 9,675
    • -0.87%
    • 퀀텀
    • 3,106
    • -2.33%
    • 오미세고
    • 3,530
    • -6.34%
    • 체인링크
    • 11,870
    • -5.79%
    • 질리카
    • 19.43
    • -1.92%
    • 어거
    • 17,500
    • -1.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