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2019 국감] “5년 간 병원 내 주사감염 151건…6명 사망”

입력 2019-10-21 13:52

(자료제공=윤일규 의원실)
(자료제공=윤일규 의원실)

지난 5년 간 병원 내 주사감염이 151건에 달하며, 6명이 사망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윤일규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1일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으로부터 제출받은 병원 내 감염 보고서 452건을 전수 분석해 이와 같이 밝히며 주사감염 예방을 위한 정부의 적극적인 대응을 촉구했다.

윤 의원에 따르면 지난 5년 동안 중재원에 접수된 병원 내 감염 건수는 452건이며 주사감염은 총 151건이다. 그 중 인과관계를 완전히 배제하기 어려운 경우가 110건, 보고서에서 인과관계가 의심된다고 결론내린 경우가 33건이다.

151건 중 사망이 6건, 그 중에 인과관계가 의심되는 경우가 3건이다. 병원 내 주사감염은 2014년에는 1건이었으나, 2017년 24건, 2018년 50건으로 점차 증가하는 양상을 보였다.

특히 1차 의료기관에서 전체 건수의 59.6%인 90건이 발생했지만, 의원급 주사감염은 실태조사 체계조차 없다. 질병관리본부에서 실태조사 마련을 위한 시범 사업 중이다.

윤 의원은 “현재 주사감염에 대해서는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에 주사제 자체의 부작용을 보고하거나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으로 조정 등 요청이 들어오는 경우, 또는 질병관리본부 전국의료관련감염감시체계(KONIS)으로 분절적인 정보가 수집되고 있다”며 “이런 시스템으로는 주사감염의 정확한 실태를 알 수 없으며, 효과적으로 예방하고 있다고 보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이어 “복지부가 해당 정보를 종합 분석해 병원 내 주사감염의 주기적인 실태조사가 가능한 체계를 마련하고, 철저한 예방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948,000
    • +1.5%
    • 이더리움
    • 515,500
    • +3.91%
    • 리플
    • 350
    • +1.45%
    • 라이트코인
    • 67,300
    • +1.66%
    • 이오스
    • 3,940
    • +7.83%
    • 비트코인 캐시
    • 347,200
    • +1.25%
    • 스텔라루멘
    • 122.7
    • +3.28%
    • 트론
    • 28.19
    • -0.21%
    • 에이다
    • 162.6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1,500
    • +1.41%
    • 대시
    • 108,900
    • +0.83%
    • 이더리움 클래식
    • 8,300
    • +1.84%
    • 73.99
    • +3.58%
    • 제트캐시
    • 100,100
    • +0.2%
    • 비체인
    • 23.46
    • -0.21%
    • 웨이브
    • 3,917
    • -0.7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7.5
    • +3.97%
    • 비트코인 골드
    • 12,960
    • +1.81%
    • 퀀텀
    • 3,725
    • +10.57%
    • 오미세고
    • 2,361
    • +4.79%
    • 체인링크
    • 19,670
    • -2.82%
    • 질리카
    • 29.6
    • -1.66%
    • 어거
    • 26,000
    • +6.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