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차그룹, 2020년 경영권 승계 가시화”

입력 2019-10-21 12:45

대신지배구조연, 2019년 현대차그룹 지배구조보고서 전망

▲2020년 이후 예상되는 현대차그룹 경영권 승계 시나리오 (제공=대신지배구조연구소)
▲2020년 이후 예상되는 현대차그룹 경영권 승계 시나리오 (제공=대신지배구조연구소)

현대자동차그룹의 경영권 승계 프로그램이 내년 가시화될 것이란 분석이 나왔다. 현대차그룹의 지배구조 개선 및 경영권 승계를 위한 유력 시나리오로는 3가지 방식이 거론된다.

21일 대신지배구조연구소가 발간한 ‘2019년 현대차그룹 지배구조보고서’에 따르면, 현대차그룹 소속 상장기업이 공시한 기업지배구조보고서 핵심지표 평균 이행률은 45.8% 수준이다. 재계에서 30대 기업 중 21위로 향후 개선이 필요한 부분으로 지목된다.

특히 이사회부문에 대한 이행률(29.2%)이 30대 그룹 평균(53.1%) 대비 현저히 낮은 수준이다. 대표이사와 이사회의장이 분리된 상장 계열사는 12곳 중 하나도 없다.

총수 일가가 대표이사로 있는 계열사(현대차, 현대모비스)의 경우에는 이사회의장을 분리하는 글로벌 지배구조 규범의 눈높이에 맞춰갈 필요가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

그룹 소속 상장 계열사 중에서 사외이사가 참여하는 이사회 내 보수위원회가 설치된 곳은 현대차증권 1개사다. 총수 일가가 최대주주나 대표이사로 있는 경우 더욱 필요한 부분으로 지적된다.

현대차는 순환출자 해소 등 지배구조 개선 노력이 그룹의 경영권 승계와 맞물려 있는 상황이다. 명확한 승계 프로그램은 아직 가시화되지 않은 상황이다.

주주권익 훼손의 우려가 많이 희석된 승계 시나리오가 2020년 중에는 어느 정도 가시화돼야 할 것으로 전망된다는 게 대신지배연의 설명이다. 연구소가 예상하는 현대차 그룹의 지배구조 개선 및 경영권 승계의 시나리오로는 3가지가 있다.

우선 2018년 임시주주총회의 ‘현대모비스 및 현대글로비스의 분할ㆍ합병’ 안건 내용 중, 전년 안건과는 다르게 현대모비스 분할 후 두 개의 법인을 상장으로 유지하는 방식이 꼽힌다.

다음으로는 LG그룹의 사례처럼 경영권 승계에 필요한 주력기업인 현대모비스의 지분을 매수, 증여 등 직접 취득해 정공법으로 대응하는 방식이 제시된다.

세 번째 방식은 두 가지 시나리오를 혼합하는 방식이다. 대신지배연은 “현대모비스의 분할ㆍ합병과 함께 지배주주의 현대모비스 지분을 직접 취득하는 방식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현대차그룹 소속 계열사들의 기업공개비율은 22.6%다. 국내 30대 그룹의 평균(15.0%)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수준이다. 현대차그룹 소속 12개 상장 계열사 모두 감사위원회를 설치한 점과, 법적 의무 설치 대상이 아닌 계열사(이노션과 현대비앤지스틸, 현대오토에버)도 감사위원회를 설치한 점은 긍정적으로 판단된다.

총수 2~3세 등의 소속 계열사 등기임원 등재비율은 9.43%(53개사 중 5개사)다. 30대 그룹의 평균 3.36%(1369개사 중 46개사) 대비 월등히 높게 나타난다. 이는 현대차그룹의 경영권 승계가 타 그룹 대비 그룹의 현안 과제로 부각돼 있기 때문으로 판단된다고 연구소는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81,000
    • -0.52%
    • 이더리움
    • 248,400
    • +0.32%
    • 리플
    • 237
    • -0.55%
    • 라이트코인
    • 52,250
    • +0.38%
    • 이오스
    • 3,060
    • -0.26%
    • 비트코인 캐시
    • 281,200
    • +1.85%
    • 스텔라루멘
    • 79.7
    • -0.25%
    • 트론
    • 17.76
    • +0.17%
    • 에이다
    • 65.22
    • +1.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4,700
    • -2.43%
    • 모네로
    • 77,900
    • -2.2%
    • 대시
    • 88,700
    • -0.17%
    • 이더리움 클래식
    • 8,335
    • +3.54%
    • 48.5
    • +3.24%
    • 제트캐시
    • 55,400
    • -0.54%
    • 비체인
    • 5.962
    • +7.81%
    • 웨이브
    • 1,275
    • +1.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7.6
    • +2.65%
    • 비트코인 골드
    • 10,700
    • +1.33%
    • 퀀텀
    • 1,983
    • +1.64%
    • 오미세고
    • 2,059
    • +3.47%
    • 체인링크
    • 4,708
    • +0.23%
    • 질리카
    • 15.78
    • +34.87%
    • 어거
    • 15,180
    • +2.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