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시장 확대…수혜 종목은?

입력 2019-09-17 08:28

클라우드 시장이 확대되면서 국내 기업도 수혜를 볼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황성진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17일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하면서 여러 관련 기술들이 주목을 받고 있다”며 “AI(인공지능)와 빅데이터 분석 등을 위한 빠른 데이터 관리 및 처리가 중요해지면서, 클라우드의 활용도는 점차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기업들의 컴퓨팅 환경이 과거 클라이언트-서버 환경 하에 모두 내재화시켰던 시대에서 클라우드를 활용한 하이브리드 환경으로 전환됐다”며 “글로벌 관련 기업들의 실적과 주가는 강세를 보이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글로벌 클라우드 시장은 21년까지 연평균 17.6%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아마존, MS, IBM 등 상위 3개 업체가 약 60%에 달하는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 “국내 클라우드 이용률은 OECD 국가 중 하위권을 기록하고 있고, 시장 점유율은 해외 기업들의 점유율이 절대적인 상황”이라며 “최근 클라우드 도입에 대한 필요성이 커지면서, 공공기관 및 일반 엔터프라이즈들의 클라우드 전환율이 증가하고 있다”고 짚었다.

그러면서 “국내 클라우드 환경에 맞춰 꾸준히 성장할 수 있는 기업들에 대한 관심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국내 SI 및 ICT 업체들의 경우 아직은 클라우드의 매출 비중이 작아 본격적인 모멘텀으로 작용하지는 못하고 있지만 커버리지 확대에 대한 기대감은 유효하다”고 강조했다.

관심 종목으로는 삼성에스디에스와 현대오토에버, NAVER와 KT를 추천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8,401,000
    • +1.61%
    • 이더리움
    • 2,925,000
    • +3.83%
    • 비트코인 캐시
    • 635,000
    • +0.71%
    • 리플
    • 871.2
    • +0.85%
    • 라이트코인
    • 167,900
    • +1.14%
    • 에이다
    • 1,525
    • +1.19%
    • 이오스
    • 4,725
    • +2.81%
    • 트론
    • 74.3
    • +2.58%
    • 스텔라루멘
    • 331.4
    • +3.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8,600
    • +4.27%
    • 체인링크
    • 26,920
    • +4.79%
    • 샌드박스
    • 750
    • +0.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