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예능PD 법정구속, 부하 女직원 준강간 혐의…'유명 프로그램 연출→지난해 종편 이적'

입력 2019-08-16 13:48 수정 2019-08-16 13:51

유명 예능PD가 준강간 혐의로 법정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방법원 제30형사부(권희 부장판사)는 지난 14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A 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 법정 구속했다.

앞서 A 씨는 과거 함께 프로그램을 만든 여직원 B 씨로부터 지난해 7월 준강간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준강간은 여성이 심신 상실이나 저항 불능 상태에 있을 때 그것을 이용하여 간음하는 행위를 말한다.

한편 A 씨는 지상파 방송사에서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연출하며 유명해졌고, 지난해 한 종편채널로 이적한 것으로 전해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89,000
    • +0.62%
    • 이더리움
    • 272,800
    • +1.22%
    • 리플
    • 211.1
    • +0.86%
    • 라이트코인
    • 49,500
    • +0.24%
    • 이오스
    • 2,832
    • +0.07%
    • 비트코인 캐시
    • 266,800
    • +0.19%
    • 스텔라루멘
    • 82.9
    • +4.58%
    • 트론
    • 20.19
    • +3.8%
    • 에이다
    • 109.8
    • +1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900
    • +1.36%
    • 대시
    • 81,05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6,850
    • +1.18%
    • 51.01
    • +0.83%
    • 제트캐시
    • 62,550
    • +0.97%
    • 비체인
    • 11.07
    • +6.34%
    • 웨이브
    • 1,357
    • +0.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4.6
    • +1.03%
    • 비트코인 골드
    • 12,100
    • -2.34%
    • 퀀텀
    • 1,987
    • +2.79%
    • 오미세고
    • 1,745
    • +0.29%
    • 체인링크
    • 5,670
    • +4.23%
    • 질리카
    • 20.95
    • +2.7%
    • 어거
    • 20,050
    • +2.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