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유한양행, 글로벌 진출 박차...美 이어 호주법인 설립

입력 2019-08-07 09:01 수정 2019-08-07 09:47

신약 후보물질과 원천기술을 발굴하는 오픈이노베이션 활성화를 위한 해외진출 가속화

유한양행이 미국에 이어 호주에 현지 법인을 설립하며 글로벌 시장 진출에 속도를 내고 있다.

7일 업계에 따르면 유한양행은 글로벌 임상 및 파이프라인 확충을 위해 6월 호주에 ‘YUHAN ANZ’를 설립했다. 투자 규모는 20억 원이다.

올해 유한양행은 미국 샌디에이고 법인, 보스턴 사무소를 개설한 이후 연구개발 투자를 늘리며 글로벌 임상시험지로 떠오른 호주 진출을 택했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신약 후보물질과 원천기술을 발굴하는 오픈이노베이션 활성화를 위한 해외진출”이라고 설명했다.

코트라(KOTRA,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에 따르면 호주 의약품 시장은 유로모니터 집계 매출액 기준으로 2017년 119억 호주달러에서 2022년 148억 호주달러로 성장할 전망이다.

특히 최근 임상시험 관련 규제를 완화한 호주는 글로벌 제약기업들의 새 임상 후보지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해 호주 내 다국가 임상시험은 2017년 대비 16.8% 증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44,000
    • +3.03%
    • 이더리움
    • 254,700
    • +1.6%
    • 리플
    • 240.1
    • -0.54%
    • 라이트코인
    • 53,550
    • +1.23%
    • 이오스
    • 3,123
    • +0.94%
    • 비트코인 캐시
    • 284,700
    • +0.6%
    • 스텔라루멘
    • 80.99
    • -0.04%
    • 트론
    • 18.02
    • -0.06%
    • 에이다
    • 70.23
    • +5.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8,600
    • +1.37%
    • 모네로
    • 78,800
    • +0.13%
    • 대시
    • 89,800
    • -0.55%
    • 이더리움 클래식
    • 8,260
    • +0.18%
    • 49.3
    • +0.2%
    • 제트캐시
    • 56,900
    • +2.06%
    • 비체인
    • 6.429
    • +8.2%
    • 웨이브
    • 1,302
    • +0.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9
    • +1.08%
    • 비트코인 골드
    • 10,990
    • +0.46%
    • 퀀텀
    • 2,038
    • +0.39%
    • 오미세고
    • 1,986
    • -1.24%
    • 체인링크
    • 4,740
    • +0.02%
    • 질리카
    • 14.97
    • +2.25%
    • 어거
    • 15,420
    • +2.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