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그룹 임원부인회, 아동양육시설 안양의 집 대청소 실시

입력 2019-07-23 13:4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자녀들 안양노인전문요양원 봉사 동참

▲삼천리그룹 임원부인회와 직원들이 안양의 집에서 야외 환경정화활동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삼천리)
▲삼천리그룹 임원부인회와 직원들이 안양의 집에서 야외 환경정화활동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삼천리)

종합에너지그룹 삼천리의 임원부인회가 23일 경기도 안양시 소재 아동양육시설 안양의 집을 방문해 대청소를 실시했다.

삼천리그룹 임원부인회와 직원 40여 명은 소외계층 아동·청소년 100여 명이 거주하는 생활관 10개 동에서 긴 장마와 무더위 속에 생긴 곰팡이를 제거하고 찌든 먼지를 깔끔히 닦아냈다. 또 길거리에 쌓인 낙엽과 쓰레기를 수거하는 등 쾌적한 환경을 만드는 환경정화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어머니를 따라 봉사활동에 자발적으로 참여한 자녀 10여 명은 안양노인전문요양원을 찾아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도와 체육활동을 함께 하고 수제 여름부채 만들기를 진행하는 등 나눔을 실천하는 데 동참했다.

한 임원부인회 봉사자는 “덥고 습한 날씨에 조금 힘이 들기도 했지만 아이들이 청결해진 생활관에서 무더운 여름을 잘 보낼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에 보람을 느낄 수 있었다”고 전했다.

삼천리그룹 임원부인회는 안양의 집에서 15년 이상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봄과 여름에는 안양의 집에서 환경개선활동을 실시하고 겨울에는 한센인 거주시설 성 라자로 마을을 방문해 김장 담그기를 진행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사랑받는 기업’을 비전으로 정하고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사회에 되돌려주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尹 '16강 벤투호'에 "꺾이지 않는 마음 뭉클"…"靑 영빈관, 국빈 만족에 선정"
  • ‘효심 깊은 황소’ 황희찬, 귀국 후 손목키스 주인공 찾아갔다
  • ‘라이언전 걸그룹’ 버가부, 데뷔 1년 2개월 만에 해체…“공식활동 종료”
  • [영상] 박홍근 "국민의힘, 나라 살림살이를 尹 사적 가계부쯤으로 여겨"
  • [영상] 정진석 "더불어민주당, 예산안 볼모로 이재명 사법 리스크 물타기"
  • [인포그래픽] 더 고급지게 돌아왔다…서울 호텔 ‘딸기 뷔페’ 총정리
  • 위믹스 상장폐지에 ‘미르M’ 김새나
  • ‘도하의 기적’ 쓰고도 내분 겪는 韓·日축구…공통점과 차이점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542,000
    • -0.29%
    • 이더리움
    • 1,664,000
    • +0.54%
    • 비트코인 캐시
    • 146,700
    • +0.07%
    • 리플
    • 516.9
    • +0.8%
    • 솔라나
    • 18,100
    • -1.42%
    • 에이다
    • 416.1
    • -0.24%
    • 이오스
    • 1,324
    • +4.25%
    • 트론
    • 71.51
    • +0.11%
    • 스텔라루멘
    • 113.4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150
    • +1.47%
    • 체인링크
    • 9,250
    • +0.43%
    • 샌드박스
    • 776.4
    • -0.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