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직접 개발한 '친환경' 테마 게임으로 ‘지스타 2018’ 참가

입력 2018-11-13 0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일렉트로맨 VR_레이싱(이마트)
▲일렉트로맨 VR_레이싱(이마트)

이마트가 친환경을 테마로 개발한 게임을 들고 참관객 30만명 규모의 대규모 부산국제게임전시회인 ‘지스타 2018’에 참가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마트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 야외전시장에 80여 평(243m2) 규모의 ‘플레이 그린, 이마트 게임즈’ 부스를 차리고 참가객들이 현장에서 가상현실(VR) 게임인 ‘일렉트로맨 VR 레이싱’과 모바일게임 ‘달려라! e스푼즈’를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꾸밀 예정이다.

또한 최근 이마트가 공모전 형식으로 선발한 ‘이마트 뮤직 챌린지’ 뮤지션들의 라이브 공연과 인기 BJ ‘기뉴다’가 참여하는 친환경 토크 콘서트, EDM DJ 파티 등 젊은 감각의 부대행사도 마련했다.

이마트의 ‘지스타’ 참가는 종이 사용량 감소를 위해 지난해 1월 처음 시작한 ‘모바일 영수증’ 캠페인을 젊은 층에게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한 것이다. 모바일 문화의 중심인 ‘밀레니얼 세대'가 열광하는 게임을 통해 새롭게 접근하는 친환경 활동의 일환이다.

‘모바일 영수증’이란 고객이 이마트 어플리케이션에서 ‘모바일 영수증 ON’ 설정을 하면, 무심코 받아 버려지는 종이영수증 대신 어플리케이션 전자영수증을 받게 돼 자원 절약에 동참할 수 있다.

이마트의 이번 지스타 참여는 지난 1월 ‘모바일 영수증 1주년’ 기념 이벤트로 선보였던 모바일 게임이 모바일영수증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했던 데에 따른 것이다. 당시 간단한 매뉴얼의 ‘종이영수증 피하기 게임’을 통해 모바일 영수증 이용객이 10배나 증가하는 등 좋은 성과를 거뒀다.

이번에는 국내 대표적 게임 개발사인 ‘엔씨소프트’ 및 국내 최대 VR 플랫폼 개발과 몬스터 VR 테마파크를 운영하는 ‘GPM’고 손잡고 ‘자원순환’을 주제로 한 게임을 개발했다.

‘달려라! e스푼즈’는 엔씨의 자체 캐릭터인 '스푼즈'가 주인공으로 등장한다. 스푼즈섬이 종이영수증으로 환경파괴 위험에 놓이자 캐릭터들이 나서 이를 먹어치우고, 블록 위를 내달리며 목표를 달성하는 게임이다. GPM이 개발한 ‘일렉트로맨 VR 레이싱’은 이마트의 가전 전문점 캐릭터인 일렉트로맨이 황폐해진 지구를 구하는 레이싱 게임이다.

이마트 정동혁 CSR 담당은 “환경에 민감도가 높은 ‘밀레니얼 고객층'에 게임이라는 친숙한 매개체를 통해 다가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쉽고 재미있는 친환경 캠페인으로 고객들의 참여를 유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미국 반도체지원법, 중국 내 설비 확장 5% 또는 10%로 제한…초안 공개
  • 애플페이 출시 첫날 가입자 100만 명…"역대 최고 기록"
  • 소액생계비대출 사전예약 첫날, 신청자 몰려 대기만 1시간?
  • ‘음주운전 후 생활고 호소’ 김새론, 홀덤바 목격 의혹
  • 아이브 신보 판매 안내에서 사라진 신나라레코드
  • 엑소 시우민부터 송지효까지···여기 혹시 시상식? [영상]
  • 경찰 소환 앞둔 유아인, 검찰·김앤장 출신 변호사 선임
  • 토트넘, 콘테 감독 경질 임박…"이번 주 내로 팀 떠날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3.22 13:21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259,000
    • +0.14%
    • 이더리움
    • 2,379,000
    • +1.88%
    • 비트코인 캐시
    • 176,600
    • +0.8%
    • 리플
    • 619.1
    • +21.08%
    • 솔라나
    • 29,540
    • -1.86%
    • 에이다
    • 496.1
    • +9.34%
    • 이오스
    • 1,555
    • -0.64%
    • 트론
    • 88.73
    • +0.91%
    • 스텔라루멘
    • 126.8
    • +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48,490
    • +1.4%
    • 체인링크
    • 9,845
    • +3.2%
    • 샌드박스
    • 875.3
    • -0.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