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와글와글]청소년간 성범죄 4년간 2.5배…“학교 안도 불안해”

입력 2016-09-19 10: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012년 이후 4년간 청소년의 성폭력 범죄가 두 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18일 국회 안전행정위원회 박남춘 의원(더불어민주당)이 경찰청에서 받은 ‘학교폭력 유형별 학교급별 현황’ 자료에 따르면, 성폭력으로 검거된 청소년 수는 2012~2015년 약 2.5배 증가했다.

전체 학교폭력 중 성폭력으로 인해 검거된 청소년 수는 △2012년 509명 △2013년 1067명 △2014년 1295명 △2015년 1253명으로 집계됐다. 전체 학교폭력에서 성폭력 범죄가 차지하는 비중도 2012년 2.13%에서 지난해 10.02%로 늘어났다.

네티즌은 “청소년이라도 성범죄는 중형으로 다뤄야”, “정부는 치안에 더 힘써야 할 듯”, “여성이 마음 놓고 살기 힘들어졌다”, “두 배 이상 늘었다고! 정말 심각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김정은, 또 둘째 딸과 공개 행보…“핵전쟁억제력 강화”
  • 하루 6시간도 못자는 학생...중1학년 9.5%·고3은 50.5%
  • 대만 지방선거, 야당 국민당 승리…타이베이 시장에 장제스 증손자 장완안
  • 화물연대 파업에 항만 물류 80%↓…정부 "업무개시 명령 발동 준비 마쳐"
  • ‘2022 MMA’ 임영웅, 5관왕 달성…올해의 앨범·아티스트 ‘대상 2관왕’
  • 메시가 아르헨 구했다…멕시코 2-0 완파 ‘기사회생’
  • 이란 대표팀, 귀국 후 사형 가능성 나와…경기 전 '국가 제창' 거부 이유
  • 안정환부터 조규성까지…꽃미남 축구스타 계보
  • 오늘의 상승종목

  • 1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693,000
    • -0.27%
    • 이더리움
    • 1,665,000
    • -0.06%
    • 비트코인 캐시
    • 155,100
    • -1.52%
    • 리플
    • 547.1
    • -1.81%
    • 위믹스
    • 620.5
    • +18.62%
    • 에이다
    • 431.7
    • -1.44%
    • 이오스
    • 1,288
    • -0.39%
    • 트론
    • 72.78
    • -0.21%
    • 스텔라루멘
    • 121.7
    • -1.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050
    • -0.36%
    • 체인링크
    • 9,880
    • +4%
    • 샌드박스
    • 779.4
    • -0.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