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독과점 막은 美, 그리고 韓 디즈니 고발

입력 2019-12-02 14:53

(연합뉴스)
(연합뉴스)

디즈니 고발 조치로 국내 영화 유통 시장이 법의 시험대에 올랐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6개월여 만에 '겨울왕국2'까지 스크린 독과점 논란으로 도마에 올랐다.

1일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가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를 검찰에 고발한 것으로 전해졌다. 개봉 이후 90% 가까운 스크린 점유율로 사실상 전국 영화관을 점령한 '겨울왕국2'이 단초가 됐다.

디즈니 고발 6개월여 전인 지난 5월에는 '어벤져스: 엔드게임'가 스크린 독과점 논란에 휘말린 바 있다. 역시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가 배급한 이 작품은 개봉 첫 주말 기준 펑균 스크린점유율이 60%에 육박했고 상영점유율은 80% 가까운 수치를 보인 바 있다.

이런 현상은 스크린독과점을 엄격히 차단하는 미국과는 다르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개봉 첫 주말 북미 박스오피스에서 해당 영화의 매출액은 전체의 88.8% 가량이었지만, 상영관 점유율은 약 14%, 스크린 점유율은 20% 대 중후반에 그쳤다.

디즈니 고발이 실제 검찰 기소로까지 이어질 지는 알 수 없다. 이와 별개로 기대작을 향한 스포트라이트가 상영관 독과점으로 연결되는 국내 세태만큼은 돌아볼 필요가 적지 않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89,000
    • +1.96%
    • 이더리움
    • 201,100
    • +7.43%
    • 리플
    • 277.5
    • +6.41%
    • 라이트코인
    • 69,100
    • +5.26%
    • 이오스
    • 4,438
    • +4.17%
    • 비트코인 캐시
    • 407,300
    • +7.95%
    • 스텔라루멘
    • 72.17
    • +14.41%
    • 트론
    • 20.21
    • +5.54%
    • 에이다
    • 51.2
    • +7.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96,300
    • -8.83%
    • 모네로
    • 79,550
    • +8.08%
    • 대시
    • 122,300
    • -6%
    • 이더리움 클래식
    • 10,240
    • -7.91%
    • 44.99
    • +4.39%
    • 제트캐시
    • 64,200
    • +9.56%
    • 비체인
    • 7.115
    • +1.89%
    • 웨이브
    • 1,007
    • +1.3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4
    • +3.66%
    • 비트코인 골드
    • 13,580
    • -0.95%
    • 퀀텀
    • 2,380
    • +8.08%
    • 오미세고
    • 966.3
    • +10.76%
    • 체인링크
    • 3,085
    • +3.11%
    • 질리카
    • 6.166
    • +5.4%
    • 어거
    • 17,480
    • +6.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