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이인영 “자사고ㆍ외고 일반고 전환, 국민 요구 반영한 결과”

입력 2019-11-08 10:50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8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8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8일 정부가 2025년부터 자율형 사립고(자사고)와 외국어고 등을 일반고로 전환하겠다고 발표한 점과 관련해 "부모의 능력이 자녀 입시를 좌우하는 구조를 바꾸라는 국민 요구를 반영한 결과"라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교육 격차가 사회 계층의 결과로 이어지는 게 현실"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2010년 자사고 대거 지정 이후 고교 유형화가 본격화해 자사고, 특목고 진학을 위해 초등학생 때부터 사교육이 과열됐다"며 "자사고는 입시 전문학교로 전락했다는 비판을 받았고, 전문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외고와 국제고도 어문계열 진학이 절반이 안 돼 설립 취지가 무색해졌다"고 지적했다.

이 원내대표는 "일반고의 교육 역량을 강화해 다양한 수요를 반영하는 공정한 교육제도를 만들겠다"며 "우리 당은 교육공공성특별위원회로 공공성을 살리면서 공교육 시스템 강화 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입시 교육을 바꾸는 것은 아이들의 삶을 바꾸고 꿈을 더 크게 하는 일"이라며 "교육에서 공정성 가치를 바로 세울 적기다. 당정은 공정 가치를 바로 세워 미래 세대가 박탈감을 느끼지 않는 토양을 만들기 위해 지속해서 대책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06,000
    • -3.86%
    • 이더리움
    • 205,200
    • -4.16%
    • 리플
    • 292
    • -4.26%
    • 라이트코인
    • 65,000
    • -5.32%
    • 이오스
    • 3,692
    • -6.48%
    • 비트코인 캐시
    • 285,000
    • -7.5%
    • 스텔라루멘
    • 76.3
    • -7.74%
    • 트론
    • 19.7
    • -9.22%
    • 에이다
    • 49.9
    • -4.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900
    • -7.96%
    • 모네로
    • 67,500
    • -6.38%
    • 대시
    • 74,850
    • -5.25%
    • 이더리움 클래식
    • 5,195
    • -3.8%
    • 46
    • -4.17%
    • 제트캐시
    • 39,710
    • -4.84%
    • 비체인
    • 8.4
    • -4.65%
    • 웨이브
    • 830
    • -7.5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8
    • -5.1%
    • 비트코인 골드
    • 8,650
    • -6.18%
    • 퀀텀
    • 2,221
    • -10.08%
    • 오미세고
    • 1,061
    • -10.01%
    • 체인링크
    • 3,195
    • -6.03%
    • 질리카
    • 7.35
    • -14.04%
    • 어거
    • 12,410
    • -8.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