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현대오일뱅크, 베트남에 석유제품 저장기지 구축

입력 2019-11-06 13:36

20만 배럴 규모…동남아 수출 허브 육성 계획

▲현대오일뱅크 베트남 석유 저장기지 전경 (사진제공=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 베트남 석유 저장기지 전경 (사진제공=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가 베트남 바리아붕따우성에 20만 배럴 규모의 석유제품 저장기지를 구축했다고 6일 밝혔다.

국내 정유사가 베트남에 석유제품 저장기지를 만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바리아붕따우성 터미널과 임차 계약을 했다. 이 터미널은 외국인 사업자가 수입한 물품을 자유롭게 반출할 수 있는 베트남 최초의 민간 석유제품터미널이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베트남 경제중심지인 호찌민에 인접해 있으며, 대형 유조선 접안이 자유로워 석유제품 수출기지의 최적지"라고 말했다.

베트남 석유제품 시장은 연평균 5% 이상 고속 성장하고 있다.

정제시설이 충분하지 않아 전체 수요의 30%를 다른 나라로부터 수입하고 있다.

주요 도입처로는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태국이지만 2015년 자유무역협정(FTA) 발효 이후에 한국산 제품 비중을 늘리고 있다

현대오일뱅크는 바리아붕따우성 터미널을 동남아 수출 허브로 육성할 계획이다.

트레이딩사를 통한 간접판매 방식에서 벗어나 베트남 국영 및 민간 유통회사, 직매처 등과 적극적인 직거래를 통해 수출을 늘리고 수익구조를 개선한다는 전략이다.

아울러 지리적인 이점을 활용해 인접 국가인 캄보디아, 라오스 시장도 공략한다. 이들 국가는 정제시설이 부족하고 대형 항만시설이 없어 주로 이곳을 통해 석유제품을 수입한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현재 300만 배럴 수준인 수출 물량을 내년에는 두 배 이상 늘릴 것”이라며 “2021년부터는 석유화학, 윤활기유 등으로 수출제품도 다변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63,000
    • -2.08%
    • 이더리움
    • 203,000
    • -3.75%
    • 리플
    • 292
    • -1.35%
    • 라이트코인
    • 63,900
    • -2.96%
    • 이오스
    • 3,586
    • -3.86%
    • 비트코인 캐시
    • 279,800
    • -3.72%
    • 스텔라루멘
    • 76
    • -3.43%
    • 트론
    • 19.6
    • -2.97%
    • 에이다
    • 49
    • -4.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6,600
    • -7.12%
    • 모네로
    • 69,250
    • -0.07%
    • 대시
    • 75,700
    • -0.33%
    • 이더리움 클래식
    • 5,060
    • -2.03%
    • 46
    • -0.65%
    • 제트캐시
    • 39,120
    • -3.55%
    • 비체인
    • 7.89
    • -7.61%
    • 웨이브
    • 834
    • -2.5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5
    • -7.47%
    • 비트코인 골드
    • 8,555
    • -3.82%
    • 퀀텀
    • 2,232
    • -4.37%
    • 오미세고
    • 1,052
    • -5.14%
    • 체인링크
    • 3,119
    • -4.5%
    • 질리카
    • 8.08
    • +0.87%
    • 어거
    • 11,990
    • -4.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