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전북 대학서 닿으면 화상입는 '화상벌레' 발견…"외국인 학생 통해 유입?"

입력 2019-10-01 08:58 수정 2019-10-01 08:59

(출처=MBC 캡처)
(출처=MBC 캡처)

전북의 한 대학 기숙사에서 닿으면 화상과 유사한 증상이 발생하는 곤충이 나타나 화제가 되고 있다.

전북 완주에 있는 한 대학교 인터넷 커뮤니티에 "남녀 기숙사에 ‘화상벌레’가 있다며 주의하라"는 내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알 수 없는 종류의 벌레가 나타나 피부에 닿기만 해도 상처가 나기 때문에 조심해야한다는 내용이다.

학교와 보건당국은 신고 접수 뒤 조사를 벌이고 있으나, 현재가지 벌레가 발생한 원인은 파악되지 않고 있다.

문제의 곤충은 '화상벌레'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진 청딱지개미반날개다. 동남아시아에서 주로 서식하는 포식성 곤충으로, 페데린이라는 독성물질을 분비해 여기에 피부가 닿으면 상처를 입을 수 있다.

학교 측은 이 벌레가 외국인 학생들이 들어오면서 유입된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그러나 적절한 방역 대응이 이뤄지지 않아 학생들 우려가 커지는 실정이다.

보건당국은 이 벌레가 감염병과는 무관하기 때문에 식약처나 질병관리본부에서 나서고 있지 않다며, 학교 측이 방역에 우선적 책임이 있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01,000
    • -1.34%
    • 이더리움
    • 213,500
    • -1.48%
    • 리플
    • 308
    • -1.91%
    • 라이트코인
    • 69,000
    • -1.08%
    • 이오스
    • 3,990
    • -0.25%
    • 비트코인 캐시
    • 319,100
    • -2.06%
    • 스텔라루멘
    • 84.4
    • -2.54%
    • 트론
    • 22.3
    • -3.46%
    • 에이다
    • 49.6
    • -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5,900
    • -1.08%
    • 모네로
    • 75,600
    • -0.13%
    • 대시
    • 80,100
    • -0.19%
    • 이더리움 클래식
    • 5,500
    • -1.96%
    • 47.5
    • +3.04%
    • 제트캐시
    • 41,750
    • -1.9%
    • 비체인
    • 8.82
    • +20.49%
    • 웨이브
    • 894
    • -0.8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9
    • -2.36%
    • 비트코인 골드
    • 9,325
    • -3.72%
    • 퀀텀
    • 2,644
    • -1.97%
    • 오미세고
    • 1,168
    • +3.73%
    • 체인링크
    • 3,505
    • -3.66%
    • 질리카
    • 7.19
    • +1.27%
    • 어거
    • 12,720
    • -3.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