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국순당 ‘소비자가 선정한 농식품 상생협력 우수기업’

입력 2019-09-19 10:16

농가 소득 증대·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

국순당이 ‘소비자가 선정한 농업, 기업간 농식품 상생협력 우수기업’에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농림축산식품부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황주홍 위원장이 주최했으며 사단법인 소비자공익네트워크가 주관했다.

농식품부에서 선정한 상생협력 우수기업을 대상으로 상생협력 노력도, 상생협력 성과도, 부가가치 창출도 등을 소비자패널과 전문가 평가 2차례를 거쳐 선정했다. 기념식은 지난 1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진행됐다.

국순당은 우리 농산물을 원료로 백세주, 고구마증류소주 려(驪), 명작 복분자 등 다양한 우리 술을 개발했다. 또한 농민과의 합작으로 농업법인을 설립해 농가 소득 증대 및 지역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는 등 꾸준하게 농업-기업간 상생협력을 위해 노력하고 성과를 거둔 점이 인정받았다.

국순당은 국내 최초로 양조 전용 쌀인 설갱미를 개발하고 농가와 약속재배를 통한 수매로 우리 농산물 재배농가의 경쟁력 배양과 소득 안정화에 기여했다. 이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5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받았다. 국순당은 설갱미를 사용해 백세주, 백세주 담, 자양 백세주 등을 생산하고 있다.

또한 국순당은 복분자 산지인 전라북도 고창의 복분자 생산 농가와 공동출자한 농업회사법인 ‘국순당고창명주’를 설립하고 ‘명작 복분자’를 개발해 국내는 물론 수출까지 나서고 있다.

이외에도 국순당은 여주시 및 여주 고구마 농가와 공동출자해 농업법인 ‘국순당여주명주’를 설립하고 지역특산주인 고구마 증류소주 려(驪)를 개발했다. 증류소주 려(驪)는 선물세트와 려 25도, 려 40도 등 다양한 제품이 판매 중이다.

국순당여주명주는 농가의 소득 증대 및 지역의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어 지난 2017년 장관상을 받았다.

국순당 관계사는 “국순당은 농업과 기업간 상생협력을 통한 우리 농산물을 활용한 우리 술 개발을 꾸준하게 해왔으며 백세주, 고구마 증류소주 려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며 “앞으로도 우리 농산물을 이용한 다양한 우리 술 개발로 농업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218,000
    • +2.28%
    • 이더리움
    • 194,900
    • +0%
    • 리플
    • 264.7
    • -1.05%
    • 라이트코인
    • 67,300
    • +2.98%
    • 이오스
    • 4,553
    • +7.51%
    • 비트코인 캐시
    • 416,700
    • +1.86%
    • 스텔라루멘
    • 68.56
    • +1.14%
    • 트론
    • 19.64
    • +0.46%
    • 에이다
    • 54.8
    • +5.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0,900
    • +10.07%
    • 모네로
    • 75,350
    • +1.89%
    • 대시
    • 129,900
    • +0.08%
    • 이더리움 클래식
    • 12,210
    • +14.33%
    • 46.33
    • +0.76%
    • 제트캐시
    • 63,900
    • +2.82%
    • 비체인
    • 6.558
    • -0.79%
    • 웨이브
    • 992
    • -0.6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7
    • +5.7%
    • 비트코인 골드
    • 13,430
    • +1.51%
    • 퀀텀
    • 2,278
    • +1.2%
    • 오미세고
    • 923.5
    • +0.93%
    • 체인링크
    • 2,975
    • -1.59%
    • 질리카
    • 5.821
    • -1.32%
    • 어거
    • 16,650
    • -0.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