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금융당국, 우리·농협은행 '꺾기' 적발…과태료 부과

입력 2019-09-13 15:19

우리은행과 농협은행이 중소기업에 대출을 빌미로 구속성 상품 판매(일명 '꺾기')와 연대보증을 강요했다가 금융당국에 적발됐다.

13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우리은행 A 지점의 꺾기를 적발해 기관과 직원에게 각각 170만원과 6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

해당 직원은 이미 퇴직했다. 금감원은 이 직원에게 '주의 상당(퇴직자인 경우)'의 징계를 내렸다.

금감원에 따르면 A 지점은 2014∼2018년 한 중소기업에 운전자금 2억원을 빌려주는 대가로 회사 대표와 임원 등에게 보험료가 월 100만원인 저축성보험에 가입할 것을 요구했다.

금감원은 "은행은 여신거래와 관련해 차주 및 중소기업의 대표자·임원 등 차주 관계인의 의사에 반해 은행 상품의 가입을 강요해선 안 된다"고 제재 사유를 밝혔다.

금감원은 농협은행 B 지부도 한 조합을 상대로 돈을 빌려주면서 조합 임원에게 연대보증 입보를 강요해 과태료 2400만원을 부과했다.

B 지부는 2017년 농식품기업대출 수천만원을 빌려주고 나서 지난해 일부 대출을 갱신할 때 임원의 연대 입보를 요구해 근보증 약정을 맺은 것으로 조사됐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00,000
    • -1.73%
    • 이더리움
    • 209,200
    • -2.7%
    • 리플
    • 305
    • -2.24%
    • 라이트코인
    • 66,950
    • -2.83%
    • 이오스
    • 3,884
    • -1.32%
    • 비트코인 캐시
    • 309,000
    • -4.13%
    • 스텔라루멘
    • 84.8
    • -1.62%
    • 트론
    • 21.6
    • -4%
    • 에이다
    • 50
    • +0.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3,800
    • -2.57%
    • 모네로
    • 73,700
    • -3.15%
    • 대시
    • 79,350
    • -1.24%
    • 이더리움 클래식
    • 5,320
    • -3.36%
    • 47.3
    • +2.38%
    • 제트캐시
    • 42,080
    • -0.54%
    • 비체인
    • 8.34
    • -0.83%
    • 웨이브
    • 900
    • +0.7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7
    • -4.65%
    • 비트코인 골드
    • 9,235
    • -2.43%
    • 퀀텀
    • 2,520
    • -5.97%
    • 오미세고
    • 1,188
    • +0.51%
    • 체인링크
    • 3,479
    • -4.74%
    • 질리카
    • 7.56
    • +6.63%
    • 어거
    • 12,640
    • -4.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