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롯데칠성, '요랄라' '델몬트주스' 레드닷어워드 수상

입력 2019-08-21 11:46

롯데칠성음료의 ‘요랄라 요구르트맛 스파클링’과 ‘델몬트주스 180ml 소병’ 제품이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Dot Design Award) 2019’ 패키징 디자인 부문에서 본상인 위너(WINNER)로 선정됐다.

요랄라 요구르트맛 스파클링은 탄산의 청량감에 요구르트 발효액을 더해 상큼하고 달콤한 맛을 살린 제품이다.

제품 디자인에 귀여운 캐릭터의 윙크하는 표정, 웃는 표정, 상큼한 표정 등 요랄라를 마셨을 때 느낄 수 있는 감정들을 라벨, 뚜껑, 바코드 등 다양한 디자인 요소를 활용해 담아낸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델몬트주스는 햇살을 가득 받고 자란 건강하고 신선한 과일을 원료로 사용한 점을 부각시키기 위해 태양을 모티브로 한 기하학적인 디자인이 적용된 제품이다. 주스의 내용물 색상과 조화를 이루며 과일별 정체성이 드러나도록 삼각형 패턴 디자인이 적용돼 가시성을 높인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곡선 구간이 없는 일자형 유리 용기를 활용해 내구성을 강화한 점도 돋보였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두 제품 모두 자체 디자인센터에서 용기 및 라벨 디자인에 대한 기획, 설계, 제작 등 모든 과정을 주도한 것으로도 의미가 깊었는데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까지 하게 되어 보람과 자부심을 느낀다”라며, “지난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8’에서 칠성사이다 빈티지 패키지가 패키징 부문 본상을 받은 데 이은 쾌거로 앞으로도 더 나은 사용자 친화적 패키징 디자인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연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60,000
    • +0.32%
    • 이더리움
    • 215,400
    • +1.27%
    • 리플
    • 309
    • +0.98%
    • 라이트코인
    • 69,450
    • +2.06%
    • 이오스
    • 3,976
    • +1.56%
    • 비트코인 캐시
    • 311,400
    • +0.35%
    • 스텔라루멘
    • 84.6
    • +0.95%
    • 트론
    • 21.8
    • +0%
    • 에이다
    • 51
    • +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5,500
    • +1.25%
    • 모네로
    • 72,900
    • -0.14%
    • 대시
    • 79,500
    • +0.38%
    • 이더리움 클래식
    • 5,445
    • +1.3%
    • 49.6
    • +6.67%
    • 제트캐시
    • 42,160
    • +0.38%
    • 비체인
    • 8.39
    • -6.47%
    • 웨이브
    • 897
    • +0.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9
    • +5.98%
    • 비트코인 골드
    • 9,260
    • +0.22%
    • 퀀텀
    • 2,514
    • -0.83%
    • 오미세고
    • 1,198
    • -3.07%
    • 체인링크
    • 3,432
    • -1.27%
    • 질리카
    • 8
    • +2.56%
    • 어거
    • 13,050
    • +2.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