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배터리 용량 15년 후에도 유지…LG전자, '올인원 ESS' 신제품 출시

입력 2019-08-13 10:00

불연 마감재 추가 등 안전성도 더욱 강화

▲LG전자가 13일 출시한 올인원 ESS 제품.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13일 출시한 올인원 ESS 제품.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는 13일 100kW(킬로와트)급 태양광 발전용 올인원 ESS(에너지저장장치)를 출시했다.

올인원 ESS는 PCS(전력변환장치), PMS(전력관리시스템(PMS), 냉난방기, 소화설비, 발전된 전력을 배터리에 저장해주는 수배전반 등이 패키지로 되어 있어 설치가 간편하다.

신제품은 기존보다 14% 더 커진 313kWh(킬로와트시) 용량의 배터리를 적용했다.

서울의 가구당 월평균 전력소비량이 308kWh인 것을 고려하면 신제품 배터리는 약 30가구가 하루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전기를 저장할 수 있다.

또 LG전자의 99kW급 PCS와 LG화학 배터리를 도입해 배터리 용량은 15년 후에도 최대 75.4%까지 유지된다.

LG전자는 지난해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ESS 사용전 검사 강화 방침’에 맞춰 신제품의 안전성을 더욱 강화했다.

신제품 내부에는 불연 마감재를 추가했고, IMD 장치를 통해 배터리 출력에 이상이 발생하면 배터리 출력을 차단해 화재를 방지해준다.

LG전자 안혁성 ESS사업담당은 “성능과 편의성은 물론이고 업계 최고 수준의 안전성까지 갖춘 차별화된 제품과 검증된 시공역량으로 국내 ESS시장을 지속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69,000
    • -0.58%
    • 이더리움
    • 204,500
    • -1.06%
    • 리플
    • 344
    • -1.43%
    • 라이트코인
    • 64,500
    • -0.77%
    • 이오스
    • 3,450
    • -0.38%
    • 비트코인 캐시
    • 276,800
    • +3.48%
    • 스텔라루멘
    • 75.2
    • +0.53%
    • 트론
    • 18.2
    • -1.09%
    • 에이다
    • 55.7
    • -1.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0,100
    • +14.73%
    • 모네로
    • 69,600
    • +5.06%
    • 대시
    • 81,100
    • -1.04%
    • 이더리움 클래식
    • 5,395
    • +1.22%
    • 47.2
    • -2.48%
    • 제트캐시
    • 45,750
    • -1.32%
    • 비체인
    • 3.95
    • -1.25%
    • 웨이브
    • 941
    • -1.2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
    • -2.65%
    • 비트코인 골드
    • 8,965
    • -0.22%
    • 퀀텀
    • 2,001
    • -1.67%
    • 오미세고
    • 951
    • -1.45%
    • 체인링크
    • 3,073
    • +7.71%
    • 질리카
    • 7.66
    • +0.39%
    • 어거
    • 9,665
    • +0.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