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국토부, 100여 명의 전문가들과 신규택지 개발구상 수립···이달 말 발족

입력 2019-06-09 11:00

국토교통부는 수도권 주택시장 안정을 위한 30만 호 주택 공급계획에서 발표한 남양주왕숙, 고양창릉 등 대규모 택지의 개발구상을 구체화하기 위해 교통, 일자리, 도시‧건축 등 100여명의 분야별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우선 연구용역을 통해 광역교통개선대책과 자족기능 강화방안 등 지구별로 분야별 특화계획을 수립 중이다.

‘광역교통개선대책 수립을 위한 전문가 연구용역’을 통해 신규택지 반경 20km 지역을 대상으로 개발로 인한 교통 유발량과 교통대책으로 인한 개선 효과를 분석하고 있으며, 지자체 의견 수렴 등을 거쳐 필요시 교통대책을 보완 또는 추가할 계획이다.

교통 사업별 완공 시기 등 세부 추진 일정 등이 담긴 ‘광역교통개선대책’은 올해 말부터 순차적으로 확정·발표할 계획이다.

일자리 창출 및 자족기능 강화방안 연구용역도 착수했다. 신규 대규모 택지를 자족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기존 대비 2배 수준의 자족용지를 확보한 만큼 산업 수요·여건 분석을 바탕으로 지구별 산업 특화방안과 앵커시설을 포함한 기업유치방안이 제시될 계획이다.

이외에도 폭염 및 미세먼지 대응, 보육‧교육기능 강화, 에너지 저감형 친환경 도시조성 등의 특화방안도 수립된다.

분야별 특화계획과 별도로 UCP(Urban Concept Planner)와 신도시 포럼을 통해서도 지구별 개발구상이 구체화될 전망이다.

도시·교통·환경 등의 전문가로 구성된 지구별 UCP가 지자체, 사업시행자와 회의를 통해 지역맞춤형 개발 컨셉과 방향을 제시하고, 6월 말 개최될 예정인 신도시 포럼은 6개 분과 50여명의 전문가가 참여하는 3기 신도시의 싱크탱크로서 민간의 아이디어를 3기 신도시 계획에 적극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김규철 국토교통부 공공주택추진단장은 “국가건축정책위원회와 함께 공모를 통해 3D 지구계획을 수립하는 등 다각적 분야에서 전문가와 특화계획을 지속 수립하고 UCP‧신도시포럼 등을 통해 완성도를 높여 내년부터 지구계획으로 확정할 계획”이라며 “모든 계획수립을 전문가,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함으로써 신규 택지 조성이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91,000
    • -1.56%
    • 이더리움
    • 216,400
    • -0.55%
    • 리플
    • 341
    • +3.96%
    • 라이트코인
    • 66,900
    • -1.47%
    • 이오스
    • 3,702
    • +0.38%
    • 비트코인 캐시
    • 266,600
    • -0.74%
    • 스텔라루멘
    • 74.1
    • +0.95%
    • 트론
    • 19.5
    • +1.04%
    • 에이다
    • 58.9
    • -1.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1,600
    • -2.87%
    • 모네로
    • 60,100
    • -1.96%
    • 대시
    • 83,650
    • -1.06%
    • 이더리움 클래식
    • 5,650
    • +0.18%
    • 45.9
    • -1.08%
    • 제트캐시
    • 45,660
    • -2.04%
    • 비체인
    • 4.17
    • -3.7%
    • 웨이브
    • 1,015
    • +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9
    • +0.84%
    • 비트코인 골드
    • 9,290
    • +2.09%
    • 퀀텀
    • 2,114
    • -1.12%
    • 오미세고
    • 969
    • -3.1%
    • 체인링크
    • 3,030
    • +0.23%
    • 질리카
    • 7.86
    • -1.13%
    • 어거
    • 9,705
    • -0.9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