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피앤텔, 전 경영진 횡령ㆍ배임 혐의로 고소

입력 2019-04-03 18:31

피앤텔은 이강석 전 대표이사, 하상백 전 부회장 등 전 경영진의 횡령ㆍ배임혐의가 발생했다고 3일 공시했다.

횡령금액은 4억5000만원 횡령 혐의로 자기자본 대비 4.05%에 해당한다.

회사 측은 “수원지방검찰청 안양지청에 고소장을 제출했다”며 “조사과정에서 횡령 발생금액은 바뀔 수 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796,000
    • +2.39%
    • 이더리움
    • 325,800
    • +2.97%
    • 리플
    • 343.1
    • +0%
    • 라이트코인
    • 90,000
    • +3.21%
    • 이오스
    • 5,290
    • +0.95%
    • 비트코인 캐시
    • 486,400
    • +0.85%
    • 스텔라루멘
    • 88.03
    • +0.66%
    • 트론
    • 25.61
    • -1.08%
    • 에이다
    • 71.7
    • -1.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9,100
    • -3%
    • 모네로
    • 98,550
    • +1.49%
    • 대시
    • 131,800
    • -2.23%
    • 이더리움 클래식
    • 11,190
    • -1.06%
    • 73.89
    • -2.51%
    • 제트캐시
    • 74,700
    • -0.33%
    • 비체인
    • 8.197
    • +0.6%
    • 웨이브
    • 1,659
    • -3.5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9.8
    • -2.44%
    • 비트코인 골드
    • 12,950
    • -0.92%
    • 퀀텀
    • 3,050
    • +1.46%
    • 오미세고
    • 1,369
    • -1.16%
    • 체인링크
    • 5,425
    • +3.04%
    • 질리카
    • 8.847
    • -3.3%
    • 어거
    • 16,360
    • -1.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