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엔터주 마감시황] 삼성 효과 소리바다, '신과함께' 덱스터…기대감 UP

입력 2017-09-26 16:26

▲(출처=소리바다)
▲(출처=소리바다)

삼성전자가 음원 파트너를 소리바다로 일원화 한다는 소식과 함께 급등하면서 엔터주 상승을 이끌었다.

26일 코스피 지수는 6.08포인트(0.26%) 하락한 2374.32로 마감했지만 코스닥은 0.36포인트(0.06%) 상승한 642.40%로 마감했다. 삼성 효과를 본 소리바다가 속한 음원주를 비롯해 엔터주가 몰려있는 코스닥 시장 내 오락, 문화 업종도 9.85포인트(2.69%) 오른 375.36으로 마쳤다. 이는 코스닥 시장 업종별 분류 중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

가장 돋보였던 종목은 단연 소리바다였다. 소리바다는 이날 2000원까지 오르며 52주 신고가 기록을 경신했다. 마감가는 1525원으로 전 거래일보다 29.79%(350원)보다 상승한 수치다. 이날 삼성전자가 밀크뮤직을 정리하고, 음원 파트너도 멜론과 소리바다에서 소리바다로 일원화 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다른 음원주도 로엔이 3.00%(2600원) 하락한 8만4000원으로 마감한 것을 제외하곤 강세를 보였다. NHN벅스가 2.93%(270원) 오른 9470원을 기록했고, 지니뮤직은 0.72%(30원) 상승한 4210원이었다.

영화 '신과 함께', '범죄도시', SBS 새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 등 하반기 기대작으로 꼽히는 작품들을 제작한 제작사들도 상승세를 보였다.

'신과 함께' 티저, 포스터가 공개된 후 덱스터는 6.01%(410원) 높아진 7230원으로 마감됐다. '범죄도시' 북미 10개 도시 개봉이 확정 소식과 함께 투자 배급사인 키위미디어그룹도 5.94%(44원) 상승해 785원이 됐다.

코스피 시장에 상장된 IHQ와 SBS도 나란히 강세였다. 각각 4.16%(75원) 오른 1880원, 2.12(500원) 상승한 2만4100원을 기록했다. 이종석, 수지가 주연을 맡고 '너의 목소리가 들려', '피노키오' 등을 연속 히트 시킨 박혜련 작가의 신작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 대한 기대감으로 해석되고 있다.

SM C&C, 초록뱀, 삼화네트웍스 등 다른 드라마 제작 관련주들도 상승 곡선을 그렸다. 각각 4.45%(115원), 1.79%(20원), 0.83%(10원) 올라 마감가는 2700원, 1140원, 1210원이었다.

트와이스 컴백 발표로 전일 신고가를 기록했던 JYP Ent.는 다시 한번 1만450원 기록을 경신했다. 마감까지 상승세가 이어지면서 2.99%(300원) 올라 1만350원이 됐다. 엔터 대표주 에스엠은 1.64%(450원), 와이지엔터테인먼트는 1.01%(250원) 상승했다. 종가는 2만7950원, 2만5100원이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13,000
    • -0.1%
    • 이더리움
    • 213,400
    • +1.47%
    • 리플
    • 306
    • +0.66%
    • 라이트코인
    • 67,950
    • +1.04%
    • 이오스
    • 3,939
    • +1.05%
    • 비트코인 캐시
    • 310,400
    • +0.19%
    • 스텔라루멘
    • 83.7
    • -0.71%
    • 트론
    • 21.9
    • +0.92%
    • 에이다
    • 51.4
    • +2.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3,900
    • -0.28%
    • 모네로
    • 72,100
    • -1.23%
    • 대시
    • 79,150
    • -0.31%
    • 이더리움 클래식
    • 5,400
    • +1.31%
    • 48
    • +2.35%
    • 제트캐시
    • 42,310
    • +0.19%
    • 비체인
    • 8.67
    • +1.17%
    • 웨이브
    • 898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0
    • +8.01%
    • 비트코인 골드
    • 9,265
    • +0.11%
    • 퀀텀
    • 2,506
    • -0.63%
    • 오미세고
    • 1,230
    • +3.27%
    • 체인링크
    • 3,417
    • -1.64%
    • 질리카
    • 7.71
    • -3.87%
    • 어거
    • 12,780
    • +0.9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