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신촌 대학생 살인사건' 10대 2명 법정최고형 '20년' 확정

(출처=뉴시스)
신촌 대학생 살인사건으로 기소된 10대 피고인 2명에게 법정최고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민일영 대법관)는 지난해 4월 김모(당시 19세)씨를 살해한 혐의(살인 등)로 기소된 대학생 윤모(19)씨와 고교 자퇴생 이모(17)군에게 법정최고형인 징역 20년을 선고한 원심을 9일 확정했다.

같은 혐의로 기소된 고교 자퇴생 홍모(16)양에게는 장기징역 12년, 단기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유지했고, 살인방조 혐의를 받은 김씨의 전 여자친구 대학생 박모(21)씨의 경우 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신촌대학생 살인사건은 지난해 4월30일 10대들이 스마트폰 메신저 단체 대화방에서 서로 대화를 하다 갈등을 빚은 대학생을 불러내 살해한 사건이다.

재판부는 "윤씨와 이군, 홍양은 공모해 김씨를 살해한 뒤 함께 물건을 훔쳤고 윤씨와 이군은 시신을 유기한 점이 인정된다"며 "박씨의 경우 윤씨 등이 김씨를 살해하는데 그 결의를 강화하게 하는 방법으로 정신적으로 방조했다고 본 원심의 판단도 수긍할 수 있다"고 밝혔다.

홍양은 망을 보는 등 범행에 가담한 혐의, 박씨는 이군 등에게 김씨를 살해했으면 좋겠다고 말하는 등 살인을 방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042,000
    • +0.29%
    • 이더리움
    • 198,900
    • +1.06%
    • 리플
    • 386
    • -1.27%
    • 라이트코인
    • 93,300
    • +0.86%
    • 이오스
    • 6,260
    • -0.23%
    • 비트코인 캐시
    • 341,000
    • -3.48%
    • 스텔라루멘
    • 139
    • -1.41%
    • 트론
    • 30.2
    • -1.94%
    • 에이다
    • 92.9
    • -2.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300
    • -0.72%
    • 모네로
    • 79,450
    • +1.85%
    • 대시
    • 141,900
    • +0.42%
    • 이더리움 클래식
    • 7,205
    • +0.55%
    • 96.4
    • +0.1%
    • 제트캐시
    • 80,300
    • -0.8%
    • 비체인
    • 10
    • -1.96%
    • 웨이브
    • 3,526
    • -3.15%
    • 베이직어텐션토큰
    • 449
    • +4.17%
    • 비트코인 골드
    • 20,620
    • +0.53%
    • 퀀텀
    • 3,382
    • -0.41%
    • 오미세고
    • 2,254
    • -1.78%
    • 체인링크
    • 1,286
    • -10.88%
    • 질리카
    • 25.5
    • +1.19%
    • 어거
    • 29,420
    • -2.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