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일본發 금융불안 소방수' 은성수 새 금융위원장 후보자는?

9일 차기 금융위원장으로 지명된 은성수 후보자는 '국제금융통'으로 불린다.

1961년생인 그는 전라북도 익산 출신이다. 군산고등학교,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하와이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1984년 재무부(현 기획재정부ㆍ27회)에서 공직 생활을 시작했다. 1960년생인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행시 29회)보다 한 살 어리지만 행시 기수로는 2기수 선배다.

은 후보자는 최종구 위원장과 함께 국제금융라인의 적통으로 분류된다. 재무부 투자진흥과, 외환정책과 등을 거친 뒤 1999년부터 3년간 국제연합무역개발협의회(UNCTAD) 투자기업국에서 일했다.

이어 국제기구과 과장, 국제금융정책관, 국제금융정책국장, 국제업무 관리관(차관보) 등 기재부 국제금융 이력을 쌓았다. 국제금융국장 시절 최종구 당시 차관보 밑에서 한중·한일 통화스와프 체결업무 등 국제금융 현안을 함께 헤쳐나갔다.

이후 세계은행(WB) 상임이사, 한국투자공사(KIC) 사장, 한국수출입은행장을 거치며 국내외 실물 경제 컨트롤타워 수장 역할을 무난히 수행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은 후보자는 27회 행시 모임인 '함현정(含賢井, 현명함을 담은 우물)'의 주축 멤버로도 알려져 있다. 윤종원 전 청와대 경제수석과 이창용 국제통화기금(IMF) 아태국장 등과도 친분이 두텁다.

그는 참여정부 시절 청와대 경제보좌관실 선임행정관을 지내 금융위 관료들과 호흡도 기대된다.

금융위 관계자는 "최종구 위원장이 칭찬 속에 떠나는 만큼 은 후보자가 금융정책의 맥을 이어가는 동시에 새로운 대내외 글로벌 리스크를 방어 할 수 있는 최선의 인물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967,000
    • +0.23%
    • 이더리움
    • 253,300
    • -1.36%
    • 리플
    • 333
    • -3.76%
    • 라이트코인
    • 86,400
    • -2.04%
    • 이오스
    • 4,650
    • -2.06%
    • 비트코인 캐시
    • 367,300
    • -1.66%
    • 스텔라루멘
    • 82
    • -2.96%
    • 트론
    • 20.8
    • +2.46%
    • 에이다
    • 70
    • -3.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1,800
    • -1.8%
    • 모네로
    • 84,450
    • +1.14%
    • 대시
    • 111,000
    • -2.46%
    • 이더리움 클래식
    • 7,175
    • -1.64%
    • 84.6
    • -1.86%
    • 제트캐시
    • 63,700
    • -3.12%
    • 비체인
    • 5.63
    • -1.05%
    • 웨이브
    • 1,983
    • -1.2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7
    • -2.47%
    • 비트코인 골드
    • 13,150
    • -2.66%
    • 퀀텀
    • 2,744
    • -1.79%
    • 오미세고
    • 1,306
    • -1.95%
    • 체인링크
    • 2,201
    • +1.34%
    • 질리카
    • 12
    • -1.64%
    • 어거
    • 12,670
    • +0.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