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3월 일임형ISA 누적수익률 7.40%...0.18%p↑

▲일임형ISA 누적수익률 현황(금융투자협회)
▲일임형ISA 누적수익률 현황(금융투자협회)

‘만능통장’으로 불리는 일임형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의 출시 이후 평균 7.40%의 누적수익률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출시 3개월 이상인 25개 금융사의 204개 ISA 모델포트폴리오(MP)의 누적수익률(지난 3월 말 기준)은 전달(7.22%) 대비 0.18%포인트 뛴 7.40%를 기록했다.

금투협 관계자는 “증시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연준)의 완화적 통화정책과 미중 무역갈등 완화 기대를 반영한 이후 지난달 속도 조절국면으로 들어서면서 초고위험 해외투자펀드 MP를 중심으로 수익률이 소폭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ISA는 한 계좌에 예금·펀드·파생결합증권 등 여러 금융상품을 담을 수 있는 만능계좌로 2016년 3월 14일 도입됐다.

수익률 집계 대상 중 98%에 해당하는 200개 MP가 지난달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했고 62.7%에 해당하는 128개 MP는 5% 이상의 수익률을 올렸다. 업권별로는 증권사의 누적수익률이 평균 8.56%로 은행(5.53%)보다 높은 수익률을 유지했다.

회사별로는 NH투자증권의 전체 누적수익률이 평균 13.75%로 판매사 중 제일 높았고, 메리츠종금증권(12.36%), DB금융투자(11.33%), 키움증권(10.20%), 현대차증권(10.01%) 등이 차례로 순위에 올랐다.

유형별로는 ‘초고위험’ 상품 수익률이 평균 12.41%로 가장 높았고, 그다음으로 ‘고위험’(9.67%), ‘중위험’(6.04%) ‘저위험’(4.99%), ‘초저위험’(4.27%) 등의 순으로 수익률을 기록했다.

개별 MP 중에서는 키움증권의 ‘기본투자형(초고위험)’이 누적수익률 28.47%로 가장 높았다. 또 현대차증권의 고위험 ‘수익추구형 A2(선진국형)’(26.36%)와 우리은행의 초고위험 ‘글로벌우량주 ISA (공격형)’(24.95%) 등도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46,000
    • -2.92%
    • 이더리움
    • 247,300
    • -2.52%
    • 리플
    • 347
    • -4.67%
    • 라이트코인
    • 88,600
    • -1.72%
    • 이오스
    • 4,603
    • -5.31%
    • 비트코인 캐시
    • 369,800
    • -3.67%
    • 스텔라루멘
    • 96
    • +3.34%
    • 트론
    • 19.8
    • -4.35%
    • 에이다
    • 73.7
    • +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1,500
    • -3.28%
    • 모네로
    • 84,150
    • -4.65%
    • 대시
    • 112,100
    • -0.88%
    • 이더리움 클래식
    • 7,245
    • -4.1%
    • 85.1
    • -1.16%
    • 제트캐시
    • 76,650
    • +19.3%
    • 비체인
    • 5.66
    • -1.22%
    • 웨이브
    • 2,015
    • -0.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3
    • +0.9%
    • 비트코인 골드
    • 13,300
    • -2.49%
    • 퀀텀
    • 2,833
    • +0.78%
    • 오미세고
    • 1,319
    • -4.63%
    • 체인링크
    • 2,185
    • +5.91%
    • 질리카
    • 11.9
    • -2.46%
    • 어거
    • 12,350
    • -5.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