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화웨이 “애플에 5G 칩 팔겠다”...갑자기 왜?

애플 5G 지원 장치 출시 안해...퀄컴과 인텔 지원 모뎀 불확실

▲1월 15일(현지시간) 런정페이 화웨이 창업자 겸 CEO가 중국 광둥성 선전 화웨이 캠퍼스에서 해외 언론과 라운드 테이블을 열고 질문에 답하고 있다. 선전/AP뉴시스
▲1월 15일(현지시간) 런정페이 화웨이 창업자 겸 CEO가 중국 광둥성 선전 화웨이 캠퍼스에서 해외 언론과 라운드 테이블을 열고 질문에 답하고 있다. 선전/AP뉴시스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테크놀로지가 경쟁사인 애플에 5G 칩을 판매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다. 런정페이 화웨이 최고경영자(CEO)는 14일(현지시간) CNBC와 인터뷰에서 “애플을 포함한 경쟁사에 5G 칩 판매 문을 열었다”고 말했다. 이는 화웨이의 지식재산권과 관련해 상당한 변화를 의미한다고 CNBC는 분석했다.

화웨이는 저가 스마트폰을 앞세워 빠르게 시장을 장악했다. 현재 시장점유율 3위까지 올랐다. 화웨이는 최고급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을 늘리기 위해 애써 왔다. 스마트폰 시장의 양대산맥인 애플 및 삼성전자와 맞붙겠다는 계획이다. 그 조치의 일환으로 화웨이는 화웨이는 스마트폰에 5G를 연결할 수 있는 모뎀과 전력을 공급하는 프로세서를 포함한 자체 칩을 개발해왔다. 5G는 차세대 모바일 인터넷으로 매우 빠른 속도로 데이터를 전송한다. 지금까지 해당 기술은 화웨이 자체 스마트폰에만 사용 가능했다.

화웨이가 이 전략을 바꾼 것이다. 런정페이 CEO는 “우리는 애플을 포함한 스마트폰 제조사에 5G 칩을 판매할 용의가 있다”며 “이 부분에서 우리는 개방돼 있다”고 강조했다.

애플은 현재 5G를 지원할 수 있는 장치를 출시하지 않고 있다. 그동안 퀄컴과 인텔의 모뎀을 아이폰에 사용해 왔다. 그러나 애플과 퀄컴은 특허 관련 법적 소송을 진행 중이다. 5G를 지원하는 인텔 모뎀은 2020년이 돼야 출시될 예정이다. 애플이 올해 5G 지원 스마트폰을 출시할 계획이라면 화웨이가 선택 가능한 대안일 수밖에 없다고 CNBC는 전망했다.

한편, 독일 통신 규제당국은 자국 5G 네트워크망에 대한 화웨이의 참여를 배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조센 호만 독일 연방네트워크청 국장은 이날 파이낸셜타임스(FT)와의 인터뷰에서 “화웨이가 안보에 위협이 된다는 구체적인 증거를 발견하지 못했다”며 “어떤 공급업체도 배제하지 않는다는 게 기본 원칙”이라고 분명히 말했다. 독일 연방네트워크청은 지난달 5G 스펙트럼 경매를 시작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0,977,000
    • +0.1%
    • 이더리움
    • 319,700
    • -0.09%
    • 리플
    • 515
    • -2.27%
    • 라이트코인
    • 162,400
    • +1.05%
    • 이오스
    • 8,215
    • -1.43%
    • 비트코인 캐시
    • 496,300
    • -1.72%
    • 스텔라루멘
    • 164
    • -1.2%
    • 트론
    • 38.3
    • -1.54%
    • 에이다
    • 124
    • -2.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0,700
    • +2.07%
    • 모네로
    • 115,100
    • -0.08%
    • 대시
    • 197,600
    • -0.1%
    • 이더리움 클래식
    • 10,160
    • -2.02%
    • 156
    • -0.63%
    • 제트캐시
    • 137,900
    • +11.84%
    • 비체인
    • 9.3
    • -1.48%
    • 웨이브
    • 3,260
    • +0.74%
    • 베이직어텐션토큰
    • 418
    • -1.18%
    • 비트코인 골드
    • 31,410
    • -2.93%
    • 퀀텀
    • 4,300
    • +2.5%
    • 오미세고
    • 2,511
    • -2.44%
    • 체인링크
    • 2,203
    • -2.6%
    • 질리카
    • 29
    • -2.68%
    • 어거
    • 28,080
    • -0.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