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슈돌’ 건후, 부상으로 방송 중단 결정…母 “잠시 쉬길 바란다”

(사진=안나 SNS)
(사진=안나 SNS)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가 부상으로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을 중단한다.

지난 8일 건후의 엄마 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건후의 사고 소식을 전하고 모든 방송 활동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안나의 글에 따르면 건후는 지난주 파리에서 서울로 향하는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작은 사고를 당해 공항 응급실을 방문했다. 한국에서 추가 검사를 받았고 작은 상처라 금방 쾌차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건후는 사고와 함께 시차 적응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엄마 안나는 모든 활동 중단을 결정하기로 했다. 그러면서도 “큰일처럼 들리지만 그렇지는 않다. 잠시 쉬기를 바랄 뿐이며 건후는 여전히 활발하게 잘 지낸다”라고 팬들을 안심시켰다.

이에 대해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하차는 아니다. 촬영 분량이 어느 정도 여유가 있어 상황을 지켜볼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건후는 지난해 8월부터 아빠 박주호와 누나 나은과 함께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귀여운 모습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