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GS홈쇼핑, 베트남 현지 스타트업에 34억 직접 투자

GS홈쇼핑이 베트남 스타트업 투자에 나섰다.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을 가동하는 등 베트남 스타트업 발굴과 육성을 위해 본격적으로 움직인다는 계획이다.

GS홈쇼핑은 베트남 e커머스 스타트업인 ‘르플레어(Leflair)’에 300만 달러(한화 약 34억 원)를 투자했다고 8일 밝혔다. 르플레어는 베트남 중산층을 대상으로 해외 브랜드 제품을 판매하는 업체로, 오프라인 유통 인프라가 부족한 베트남에서 시간제 딜, 정품 보장을 내세우며 독보적인 콘셉트로 자리매김했다.

GS홈쇼핑은 르플레어에 한국 브랜드 소싱 등을 지원하며 향후 베트남 합작사인 VGS샵과 협업을 통한 시너지도 꾀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베트남 e커머스 시장 진출을 위한 포석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GS홈쇼핑은 또 3월부터 글로벌 벤처캐피털(VC)인 ‘500스타트업(500 startups)’과 함께 베트남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는 ‘더 사올라 엑셀러레이터(The Saola Accelerator)’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한다. 해당 프로그램은 베트남 현지에서 총 3차례에 걸쳐 운영되며 주로 커머스, 마케팅 테크놀로지, AI, 블록체인 등 최신 기술에 기반한 초기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한다.

선발된 스타트업들은 2~3개월 간 해당 사업을 ‘레벨 업’ 시키기 위한 여러가지 미션을 해결하고 전문가들의 밀착 컨설팅을 받게 된다. GS홈쇼핑은 참가 스타트업 추천부터 커미티, 프로그램 전반 과정에 참여하고, 뛰어난 스타트업에 개별적인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다.

GS홈쇼핑이 베트남 스타트업 지원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GS홈쇼핑은 지난해 11월 500스타트업과 1400만 달러(한화 약 158억 원) 규모의 ‘500스타트업 베트남 펀드’에 투자했다.

GS홈쇼핑 미래사업본부 박영훈 전무는 “베트남은 선진 기술을 테스트하고 보다 선도적인 입장에서 동남아 전체의 판도 변화를 이끌어갈 수 있는 중요하고 매력적인 시장”이라며 “GS홈쇼핑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840,000
    • +0%
    • 이더리움
    • 236,800
    • +0%
    • 리플
    • 330
    • +0%
    • 라이트코인
    • 92,050
    • +0%
    • 이오스
    • 4,377
    • +0%
    • 비트코인 캐시
    • 383,100
    • +0%
    • 스텔라루멘
    • 93.7
    • +0%
    • 트론
    • 21.2
    • +0%
    • 에이다
    • 73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3,000
    • +0%
    • 모네로
    • 103,100
    • +0%
    • 대시
    • 147,00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7,075
    • +0%
    • 81.2
    • +0%
    • 제트캐시
    • 70,550
    • +0%
    • 비체인
    • 5.91
    • +0%
    • 웨이브
    • 1,732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5
    • +0%
    • 비트코인 골드
    • 16,510
    • +0%
    • 퀀텀
    • 3,073
    • +0%
    • 오미세고
    • 1,468
    • +0%
    • 체인링크
    • 3,156
    • +0%
    • 질리카
    • 12.8
    • +0%
    • 어거
    • 14,85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