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김동연 부총리 “한일 통화스왑 전향적 검토, 무르익어가는 과정”

▲8일 서울 역삼동 팁스타운에서 김동연 부총리(가운데)가 청년 창업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사진제공=기획재정부)
▲8일 서울 역삼동 팁스타운에서 김동연 부총리(가운데)가 청년 창업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사진제공=기획재정부)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한일 통화스왑 재개 가능성에 대해 전향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언급하면서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발언에 힘을 실었다. 앞서 이 총재는 “일본과 통화스왑 재개를 위해 노력할 것이며 앞으로 논의가 시작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밝힌 바 있다.

김 부총리는 8일 서울 역삼동 팁스타운에서 기자들과 만나 한일 통화스왑 재개와 관련해 “필리핀에서 이 총재와 얘기할 기회가 있었는데, 중국과 일본이 50억 달러로 금액은 작지만 통화스왑을 할 것처럼 얘기가 나왔고, 중일 통화스왑이 되는 거 같은 얘기가 있으니까 한일도 되는 거 아니냐는 얘기가 나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 총재가 입장을 말했고 (본인도) 같은 생각이다. 필리핀에서 얘기를 나눴다”면서 “통화스왑을 주요국들과 확대하는 건 원론적으로 찬성”이라고 밝혔다.

이어 “외화 보유고가 3948억 달러로 충분하고 통화스왑 1328억 달러에 한도를 안 정한 플러스 알파가 있지만, 한국경제의 대외신인도 등 측면에서 좋은 일”이라고 설명했다.

김 부총리는 “그런 분위기에서 (한일 통화스왑이) 무르익어가고 구체적으로 예기되는 건 아닌가 싶다”면서 “전향적으로 검토이고 이 총재와도 많이 얘기한 상황”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4,452,000
    • -1.56%
    • 이더리움
    • 150,900
    • -1.82%
    • 리플
    • 343
    • -1.43%
    • 라이트코인
    • 66,750
    • -0.81%
    • 이오스
    • 4,123
    • +0.9%
    • 비트코인 캐시
    • 179,300
    • -2.97%
    • 스텔라루멘
    • 114
    • -4.2%
    • 트론
    • 25.4
    • -3.78%
    • 에이다
    • 66.1
    • -2.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400
    • -3.07%
    • 모네로
    • 57,500
    • -3.44%
    • 대시
    • 100,600
    • -3.45%
    • 이더리움 클래식
    • 5,285
    • -2.4%
    • 55.8
    • -2.78%
    • 제트캐시
    • 62,300
    • -3.85%
    • 비체인
    • 6.43
    • -1.07%
    • 웨이브
    • 3,046
    • -1.4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7
    • -5.02%
    • 비트코인 골드
    • 13,900
    • -6.01%
    • 퀀텀
    • 2,777
    • -5.41%
    • 오미세고
    • 1,848
    • -7.36%
    • 체인링크
    • 519
    • +0.19%
    • 질리카
    • 21.3
    • -5.33%
    • 어거
    • 15,840
    • -2.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