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용준도 꽂힌 ‘하나대투증권 기부 서비스’

입력 2014-03-24 09:02
회사 수수료 30% 고객이름 기부…신개념 소외계층 돕기 호평

하나대투증권의‘기부 서비스’가 신개념 소외계층 돕기 수단으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

하나대투증권이 지난 2010년부터 진행중인 ‘기부 서비스’는 고객이 개설한 계좌에서 발생한 회사 수수료 수입 중 20~30%를 고객이 지정한 각 분야 공익 기관 등에 고객 이름으로 기부하는 서비스다.

24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최근 하나대투증권 기부 서비스가 서울시립미술관 후원금 조성을 위해 마련한 프로그램에 한류스타 배용준 씨가 첫 번째 기부자로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배용준 씨의 기부는 그가 평소 수 백억원의 자산을 맡긴 하나대투증권 청담금융센터 PB들과의 인연에서 시작 됐다. 또한 배 씨의 기부는 서울시립미술관이 팝 아티스트로 유명한 백남준씨의 작품을 구입하는 데 쓰일 것으로 알려져 문화계에서도 관심이 크다는 후문이다.

배 씨를 비롯, 현재 하나대투증권 기부 서비스를 이용한 고객들의 누적 적립 기부금액은 1억 2000만원 규모에 달한다. 하나대투증권이 고객이 위탁한 자산에서 발생한 수수료 수익의 일부를 포기하는 대신 고객은 투자와 기부 두 마리 토끼를 얻게 되는 구조라 호응이 큰 것.

하나대투증권은 대한적십자사, 문화예술위원회, 국제백신연구소한국후원회, 양준혁 야구재단,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등 사회공익재단을 비롯 성균관대, 한양대 등 대학, 중고교재단 등 67개의 단체와 기부 협약을 맺고 있다.

기부 서비스는 고객이 따로 기부를 위해 지불하는 비용이 없는 대신 고객의 기부 금액에 비례해 소득 공제 혜택을 누릴 수 있어 절세효과도 크다는 설명이다.

김태성 하나대투증권 청담금융센터 부장은“고객이 원하는 기부를 매칭시켜주는 생활속 기부를 지향하고 있다”며“고액 자산가는 물론 소액 적립식 계좌에서도 서비스에 참가 할 수 있어 기부 문화 확산에 촉매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법무부 ‘광복절 특사’ 1693명 발표…이재용 복권ㆍ이명박 제외
  • ‘헤어질 결심’ 칸 이어 아카데미도 잡을까…한국 출품작 선정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뉴욕증시, 전날 급등 후 ‘숨고르기’…나스닥 0.58%↓
  • 현대차그룹, 미국에 로봇AI연구소 신설…글로벌SW센터 설립도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008,000
    • -1.09%
    • 이더리움
    • 2,529,000
    • +1.4%
    • 비트코인 캐시
    • 190,200
    • +0.05%
    • 리플
    • 503.8
    • -0.08%
    • 위믹스
    • 3,619
    • -1.34%
    • 에이다
    • 713.8
    • +0.41%
    • 이오스
    • 1,747
    • +1.75%
    • 트론
    • 93.46
    • -0.19%
    • 스텔라루멘
    • 167.7
    • +0.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150
    • +2.37%
    • 체인링크
    • 12,350
    • +4.04%
    • 샌드박스
    • 1,763
    • -0.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