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사회적경제 지원센터 설치

입력 2013-08-26 11: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동작구(구청장 문충실)가 지역의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협동조합 등 풀뿌리 사회적경제조직의 활성화를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구는 예전 흑석동 주민센터 1층에 사회적경제조직의 창업을 지원하고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으로 역량강화를 돕기 위해 ‘사회적경제 지원센터’를 설치하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구는 이를 위해 ‘사회적경제 지원센터 구축계획’을 수립하고 오는 10월 개관을 목표로 리모델링을 추진 중이다.

이번 ‘사회적경제 지원센터’ 설치는 지난 2월 동작구와 열매나눔재단과의 협약에 따라 공사비 일체와 프로그램 운영비, 인건비 등을 열매나눔재단에서 지원키로 한 것이다.

새로 문을 여는 지원센터에는 창업 사무실, 교육실, 운영사무실 등이 들어선다.

창업사무실은 사회적경제 조직들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한 인큐베이팅 공간으로 활용된다. 입주 기업들의 설립과 인증을 지원하고 경영 컨설팅도 병행할 예정이다.

교육실은 사회적경제 조직 등에 관심 있는 주민들을 위한 교육, 워크숍, 각종 세미나 공간으로 제공된다. 운영 사무실에는 사회적기업 멘토가 상주, 상담을 지원한다. 이밖에 사회적기업가의 역량을 높일 수 있는 각종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문충실 동작구청장은 “이번 사회적경제 지원센터는 열매나눔재단측의 지원이 큰 힘이 됐다”며 “앞으로도 사회적경제조직을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찾겠다”고 밝혔다.

한편 동작구 사회적경제 지원센터는 오는 9월 인테리어 공사와 입주기업 모집공고를 실시하고 10월 중 개소할 계획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블랙스톤 회장 “AI붐에 데이터센터 급증…전력망 과부하 엄청난 투자 기회”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출생신고 않고 사라진 부모…영민이는 유령이 됐다 [있지만 없는 무국적 유령아동①]
  • “인천에 이슬람 사원 짓겠다”…땅 문서 공개한 한국인 유튜버
  • 파월 ‘매파 발언’에 우는 비트코인…중동 위기 감소·美 경제 강세에도 약세 [Bit코인]
  • 금리의 폭격, "돈 줄 마를라"전정긍긍...좀비기업 좌불안석 [美 국채 5%의 소환]
  • “자물쇠 풀릴라” 뒷수습 나선 쿠팡…1400만 충성고객의 선택은? [이슈크래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006,000
    • -2.13%
    • 이더리움
    • 4,510,000
    • -2.55%
    • 비트코인 캐시
    • 686,500
    • -6.85%
    • 리플
    • 723
    • -2.17%
    • 솔라나
    • 197,100
    • -3.1%
    • 에이다
    • 659
    • -5.45%
    • 이오스
    • 1,085
    • -3.3%
    • 트론
    • 167
    • +0%
    • 스텔라루멘
    • 159
    • -1.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96,200
    • -4.28%
    • 체인링크
    • 19,590
    • -2.49%
    • 샌드박스
    • 630
    • -2.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