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뉴욕증시 무버] 사렙타 테라퓨틱스, 30% 폭등...FDA 사용확대 승인

입력 2024-06-22 08:5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허츠글로벌, 채권 발행 확대에 15% 넘게 올라
아사나 자사주 매입 발표에 15% 껑충

▲사렙타 테라퓨틱스 최근 5거래일간 주가 추이. 21일(현지시간) 종가 전일 대비 30.14% 오른 160.72달러. 출처 CNBC
▲사렙타 테라퓨틱스 최근 5거래일간 주가 추이. 21일(현지시간) 종가 전일 대비 30.14% 오른 160.72달러. 출처 CNBC

21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사렙타 테라퓨틱스, 허츠 글로벌, 아사나 등의 등락이 두드러졌다.

이날 제약사 사렙타 테라퓨틱스는 전 거래일 대비 30.14% 폭등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사렙타 테라퓨틱스의 희귀 근육질환 치료제 사용 확대를 승인한 소식이 전해진 영향이다.

FDA는 이 회사의 유전자 치료법인 엘리비디스(Elevidys)의 두셴 근이영양증에 대한 사용확대를 승인했다. FDA는 걸을 수 있는 4세 이상 환자에 대한 치료법에 대한 기존 승인을, 걸을 수 없는 환자에 대한 적극적인 치료 승인으로 높였다.

렌터카 업체인 허츠 글로벌은 채권 발행 규모를 10억 달러로 늘린 후 주가가 15.95% 올랐다. 앞서 이 회사는 차량 교체를 위해 채권 발행을 통해 7억5000만 달러를 조달할 계획을 세웠다가 발행 규모를 확대키로 했다.

소프트웨어 회사인 아사나는 15.3% 뛰었다. 이 회사는 1억5000만 달러 규모의 자사주 매입 계획을 발표했다. 회사의 자사주 매입 프로그램은 내년 6월 30일에 종료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미국 대형은행인 씨티그룹은 1.03% 하락했다. 씨티그룹이 제출한 대형은행 비상자구책에 대한 규제 당국의 평가가 엇갈렸다는 소식이 전해진 영향이다.

CNBC에 따르면 미국 연방예금보험공사(FDIC)와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씨티그룹을 포함한 8개 대형은행의 비상자구책을 검토한 결과 씨티그룹 자구책에 발견된 문제에 대해 FDIC는 “해당 계획이 신뢰할 수 없다”고 평가했고, 연준은 문제를 “결함”이라고 지적하면서도 비교적 낮은 위반 수준으로 분류했다.

‘사전 유언장(Living will)’으로 불리는 비상자구책은 최악의 상황을 가정한 은행의 회생계획과 정리방안을 의미하는 것으로 일종의 위기대응 계획이다. 두 기관의 평가가 엇갈리면 규정에 따라 해당 은행은 이 문제를 내년 7월 1일까지 해결해야 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도심속 손님일까 이웃일까' 서서울호수공원 너구리 가족 [포토로그]
  • "여행 중 잃어버린 휴대품은 보험으로 보상 안 돼요"
  • 축협, '내부 폭로' 박주호 법적 대응 철회…"공식 대응하지 않기로"
  • "임신 36주 낙태 브이로그, 산모 살인죄 처벌은 어려워"
  • 삼성전자, ‘불량 이슈’ 갤럭시 버즈3 프로에 “교환‧환불 진행…사과드린다”
  • 쯔양, 구제역 '협박 영상' 공개…"원치 않는 계약서 쓰고 5500만 원 줬다"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483,000
    • +1.72%
    • 이더리움
    • 4,906,000
    • +1.15%
    • 비트코인 캐시
    • 553,500
    • +2.88%
    • 리플
    • 830
    • +5.2%
    • 솔라나
    • 237,300
    • +0.64%
    • 에이다
    • 606
    • +0.83%
    • 이오스
    • 855
    • +2.15%
    • 트론
    • 188
    • +0%
    • 스텔라루멘
    • 0
    • +2.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650
    • +3.09%
    • 체인링크
    • 0
    • +2.23%
    • 샌드박스
    • 484
    • +4.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