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화인텍, 재생 냉매 사업 본격화…울산 연 720톤 처리 설비 구축

입력 2024-06-12 13:5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동성화인텍 냉매 리사이클 설비 모습. (자료제공=동성케미컬)
▲동성화인텍 냉매 리사이클 설비 모습. (자료제공=동성케미컬)

동성케미컬의 LNG 보냉재 전문 자회사 동성화인텍이 냉매 리사이클 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위해 동성화인텍은 지난해 4월부터 울산 영남공장에 연간 720톤의 냉매를 회수ㆍ정제할 수 있는 설비를 구축했다. 최근 모든 인허가 절차를 완료했다.

동성화인텍은 폐자동차, 폐가전, 폐공조기 등에서 냉매를 회수한 후 불순물을 제거해 다시 사용할 수 있는 재생 냉매 제품(R22ㆍR134aㆍR410a)을 생산 및 판매할 계획이다.

냉매는 대기 중에 배출되면 지구온난화를 일으켜 적절한 관리가 필요하다. 전세계적인 온실가스 감축 노력에 따라 폐냉매 처리에 대한 법적 규제가 강화되면서 폐냉매 회수와 정제 시장은 급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동성화인텍은 이번 사업을 통해 친환경 대체 냉매 제품 공급에 주력해오던 기존 냉매 사업을 리사이클 분야로 확대한다. 이를 통해, 지속가능한 냉매 토탈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동성화인텍 관계자는 “냉매 리사이클 사업을 기점으로 온실가스를 줄일 수 있는 자원 재순환 사업을 다각화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탄소중립 실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도심속 손님일까 이웃일까' 서서울호수공원 너구리 가족 [포토로그]
  • "여행 중 잃어버린 휴대품은 보험으로 보상 안 돼요"
  • 축협, '내부 폭로' 박주호 법적 대응 철회…"공식 대응하지 않기로"
  • "임신 36주 낙태 브이로그, 산모 살인죄 처벌은 어려워"
  • 삼성전자, ‘불량 이슈’ 갤럭시 버즈3 프로에 “교환‧환불 진행…사과드린다”
  • 쯔양, 구제역 '협박 영상' 공개…"원치 않는 계약서 쓰고 5500만 원 줬다"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527,000
    • +1.66%
    • 이더리움
    • 4,909,000
    • +1.24%
    • 비트코인 캐시
    • 556,500
    • +3.63%
    • 리플
    • 831
    • +5.19%
    • 솔라나
    • 237,400
    • +0.47%
    • 에이다
    • 608
    • +0.83%
    • 이오스
    • 858
    • +2.63%
    • 트론
    • 188
    • -0.53%
    • 스텔라루멘
    • 148
    • +2.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700
    • +3.33%
    • 체인링크
    • 19,710
    • +1.97%
    • 샌드박스
    • 486
    • +4.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