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UNIST, 기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입력 2024-05-24 10: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왼쪽)과 이용훈 유니스트 총장(오른쪽)이 23일 UNIST 대학본부 대회의장에서 열린 ‘혁신기술의 확산과 기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보)
▲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왼쪽)과 이용훈 유니스트 총장(오른쪽)이 23일 UNIST 대학본부 대회의장에서 열린 ‘혁신기술의 확산과 기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보)
신용보증기금이 울산과학기술원(UNIST)과 ‘혁신기술의 확산과 기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UNIST가 개발한 기술의 기업 이전과 사업화를 지원해 혁신기술을 확산하고, 기술개발 →기술의 이전 및 상용화 →기술료 수입 발생 →연구개발 재투자로 선순환하는 기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신보는 UNIST 추천기업에 대해 기술성장지원 프로그램을 활용해 기술이전 및 추가 사업화 연계 기술개발(R&BD)에 소요되는 자금을 지원한다. 또한 교원과 학생을 대상으로 창업 특화 보증과 투자유치 프로그램 등을 복합 지원할 계획이다.

UNIST는 신보에 UNIST 기술을 활용하고자 하는 혁신기업을 추천하고 창업을 희망하는 교원과 학생을 대상으로 신보의 금융·비금융 제도를 원내에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두 기관은 기술이전 수요기업을 함께 발굴하고 창업설명회를 공동으로 개최하는 등 기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협력사업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최원목 신보 이사장은 “이번 협약은 UNIST에서 개발된 혁신과학기술의 성과를 민간으로 확산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신보는 공공기술 확산을 위한 협력 네트워크를 지속 구축해 기술창업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7채 태운 '강남구 역삼동 아파트 화재' [포토]
  • 인건비부터 골재까지 “안 오른 게 없네”…공사비 상승에 공공·민간 모두 ‘삐그덕’[치솟은 건설원가, 공사비 고공행진 언제까지?①]
  • ‘尹 명예훼손 의혹’ 김만배·신학림 구속…“증거인멸·도망 우려”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단독 국내산만 쓴다던 파이브가이즈, 미국 감자도 쓴다
  • 반복되는 ‘어지럼증’ 이유가? [e건강~쏙]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9,839,000
    • -1.93%
    • 이더리움
    • 4,921,000
    • -0.75%
    • 비트코인 캐시
    • 540,000
    • -2.09%
    • 리플
    • 681
    • -1.87%
    • 솔라나
    • 184,300
    • -1.92%
    • 에이다
    • 537
    • -0.56%
    • 이오스
    • 807
    • -0.12%
    • 트론
    • 167
    • +1.83%
    • 스텔라루멘
    • 129
    • -3.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500
    • -1.6%
    • 체인링크
    • 19,870
    • -1.63%
    • 샌드박스
    • 471
    • +0.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