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취업자 26.1만 명 증가...수출 훈풍에 제조업 10만 명↑ [상보]

입력 2024-05-17 08:2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0세 이상 취업자 29.2만 명↑…청년층 8.9만 명↓

(조현호 기자 hyunho@)
(조현호 기자 hyunho@)

지난달 취업자 수가 1년 전보다 26만 명 넘게 늘면서 전달 10만 명대로 내려갔던 증가 폭이 20만 명대를 회복했다.

제조업 취업자는 수출 회복세에 힘입어 10만 명 늘었다. 2022년 11월 이후 최대 증가폭이다.

통계청이 17일 발표한 '2024년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869만3000명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26만1000명 증가했다. 3개월 만의 증가세 전환이다.

취업자 증가폭은 올해 1~2월 두달 연속 30만 명대를 지속하다가 3월 10만 명대로 내려간 뒤 지난달 20만 명대로 올라섰다.

연령별로 보면 60세 이상 취업자가 29만2000명 늘어 증가폭이 가장 컸다. 30대와 50대도 각각 13만2000명, 1만6000명 늘었다.

반면 청년층(15∼29세) 취업자는 8만9000명 줄었고, 40대 취업자도 9만 명 감소했다.

산업별로는 수출 호조 및 반도체 경기 회복의 영향으로 제조업 취업자가 10만 명 늘어 5개월째 증가세를 지속했다. 10만 명 증가는 2022년 11월 10만1000명 이후로 1년 5개월 만의 가장 큰 증가 폭이다.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9만3000명), 정보통신업(6만8000명)도 취업자가 크게 늘었다.

사업지원 및 임대서비스업(-6만6000명)과 교육 서비스업(-4만9000명), 도매 및 소매업(-3만9000명)은 취업자가 감소했다.

15세 이상 고용률은 63.0%로 전년보다 0.7%포인트(p) 상승했다. 1982년 7월 월간 통계 작성 이후 동월 기준 역대 최대다.

실업자는 8만1000명 늘어 6개월째 증가세를 이어갔다. 실업률은 3.0%로 전년대비 0.2%p 올랐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단독 7월부터 햇살론ㆍ사잇돌대출 등 서민금융도 실시간 온라인 상담 된다
  • 김우빈·신민아, '쇼핑 데이트' 포착…10년째 다정한 모습
  • 단독 R&D 가장한 ‘탈세’…간판만 ‘기업부설연구소’ 560곳 퇴출 [기업부설硏, 탈세 판도라]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종합] 공정위, 의료계 집단 휴진 주도 '대한의사협회' 현장조사
  • 가스공사 등 13곳 미흡 이하…고용정보원장 해임건의[공공기관 경영평가]
  • 의료 파업, 국민 77.3%가 반대…"원인은 의사 기득권 지키기" [데이터클립]
  • 한남동서 유모차 끌고 산책 중…'아빠' 송중기 근황 포착
  • 오늘의 상승종목

  • 06.19 12:28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387,000
    • +0.25%
    • 이더리움
    • 5,011,000
    • +3.62%
    • 비트코인 캐시
    • 561,000
    • +2%
    • 리플
    • 700
    • +1.6%
    • 솔라나
    • 197,900
    • +4.6%
    • 에이다
    • 555
    • +4.52%
    • 이오스
    • 805
    • +0.75%
    • 트론
    • 164
    • +1.86%
    • 스텔라루멘
    • 132
    • +2.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750
    • +2.53%
    • 체인링크
    • 20,200
    • +4.66%
    • 샌드박스
    • 455
    • +3.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