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쏠 트래블 체크, 주 이용처 日 편의점ㆍ美 스타벅스”

입력 2024-04-17 09:5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SOL트래블 체크 회원 50만명 돌파

(사진제공=신한카드)
(사진제공=신한카드)

'신한카드 쏠(SOL)트래블 체크'가 회원 수 50만 명을 돌파한 가운데 20·30세대의 고객들이 다른 연령대 고객에 비해 해외 사용 기록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카드 빅데이터연구소는 '신한카드 SOL트래블 체크' 회원 수 50만 명 돌파를 맞아 회원들의 해외 사용 행태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특징이 있었다고 17일 밝혔다.

먼저 각 연령대별 해외이용 비중을 보면 △20대(15.2%) △30대(13.2%) △40대(8.9%) △50대(7.5%) △60대 이상(5.8%) △10대(4.2%) 등으로 나타났다.

특히 해외 이용 기록이 있는 고객 중 53.7%가 미혼 고객으로, 해외여행을 선호하는 20·30세대 싱글족에게 인기를 끈 것으로 분석됐다.

출시된 지 채 3개월이 지나지 않았다는 것을 감안하면, 해외 사용률은 현재보다 올라갈 가능성이 높다는 설명이다.

이용 국가별로 보면 해외 이용 기록이 있는 전체 고객의 40.7%가 일본에서 사용, 엔저 효과로 인한 일본여행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상대적으로 젊은 고객이 많이 발급받은 '도라에몽', '짱구' 디자인 카드는 각각 54.8%, 51.9%가 일본에서 사용됐다.

일본에 이어 베트남(12.7%), 미국(7.2%) 등의 순으로 많이 결제됐다. 이는 신한카드 SOL트래블 체크의 일본 3대 편의점, 베트남 그랩, 미국 스타벅스에서 적용되는 5% 할인 서비스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실제 일본에서는 세븐일레븐 11%, 패밀리마트 10%, 로손 9.4% 등 할인 서비스가 제공되는 편의점에서 약 30%가 쓰였다. 베트남에서는 85.3%가 그랩을 이용할 때 이 카드를 사용됐다. 미국에서도 스타벅스에서 10.5%가 사용해, 2위 맥도날드 2.6%에 비해 4배 많은 고객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일본, 베트남, 미국 등에서 특화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많은 것으로 나타나, 고객들의 니즈를 잘 충족시켰다고 판단된다"며 "앞으로도 혜택을 더욱 강화해 고객들에게 해외 여행의 필수품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도심속 손님일까 이웃일까' 서서울호수공원 너구리 가족 [포토로그]
  • "여행 중 잃어버린 휴대품은 보험으로 보상 안 돼요"
  • 축협, '내부 폭로' 박주호 법적 대응 철회…"공식 대응하지 않기로"
  • "임신 36주 낙태 브이로그, 산모 살인죄 처벌은 어려워"
  • 삼성전자, ‘불량 이슈’ 갤럭시 버즈3 프로에 “교환‧환불 진행…사과드린다”
  • 쯔양, 구제역 '협박 영상' 공개…"원치 않는 계약서 쓰고 5500만 원 줬다"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500,000
    • +1.8%
    • 이더리움
    • 4,940,000
    • +1.23%
    • 비트코인 캐시
    • 555,500
    • +2.59%
    • 리플
    • 829
    • +2.6%
    • 솔라나
    • 243,200
    • +3.31%
    • 에이다
    • 611
    • +0.49%
    • 이오스
    • 855
    • +1.42%
    • 트론
    • 188
    • -0.53%
    • 스텔라루멘
    • 147
    • +1.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700
    • +2.46%
    • 체인링크
    • 19,870
    • +1.58%
    • 샌드박스
    • 488
    • +3.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