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김경율 겨냥 "오래 살다보니 개가 사람을 비난하는 꼴도 본다"

입력 2024-04-16 14:0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홍준표 대구시장 (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 (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이 15일 김경율 전 비상대책위원이 자신을 개에 비유한 데 대해 "세상 오래 살다 보니 개가 사람을 비난하는 꼴도 본다"고 했다.

홍 시장은 이날 자신이 운영하는 소통채널 '청년의 꿈'에 김 전 비대위원과 관련한 글이 올라오자 이같이 답했다.

김 전 비대위원은 이날 오전 SBS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에 출연해 홍 시장의 최근 발언들을 개의 행동에 빗대며 "강형욱씨가 답변하는 게 맞을 것 같다. 저나 다른 사람들이 따질 계제는 아니다"라고 말했다.

앞서 홍 시장은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동훈 전 비상대책위원장을 향해 "오로지 철부지 정치 초년생 하나가 셀카나 찍으면서 나홀로 대권 놀이나 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김 전 비대위원은 "(홍 시장은) 공직으로서 적합한 위치에 있는 분이 아니다. 이분의 일련의 말씀들에 대해 제가 반응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했다.

이어 "홍 시장이 계속 김경율 좌파, 한동훈 좌파 이런 얘기를 하는데, 그러면서 본인이 주장하는 것이 도대체 뭔지 상당히 의문스럽다"고 했다.

또 홍 시장이 한 전 위원장의 책임론을 잇달아 제기하는 것에 대해서는 "차기(대권)에 대한 고려 속, (한 위원장이) 경쟁자다 이런 것 아니겠느냐"며 "그것 말고는 생각되는 것이 없다"고 말했다.

▲홍준표 대구시장 소통채널 '청년의 꿈' 화면 캡쳐.
▲홍준표 대구시장 소통채널 '청년의 꿈' 화면 캡쳐.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대로 '뚝' 떨어진 주담대 금리…'막차 영끌'에 불 붙이나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단독 ‘사내 복지몰’ 제품 싸게 사 온라인서 재판매…산단공 직원 고발
  • 지난달 청년 상용직 19만 명 급감, 그냥 쉰다도 40만 명대...고용의 질·양 악화
  • 외국인 국채 통합계좌 시스템 27일 개통…WGBI 편입에 한 걸음
  • '그것이 알고 싶다' 故 구하라 금고 도난 사건…비밀번호 넘겨받은 청부업자?
  • ‘녹색 지옥’ 독일 뉘르부르크링서 제네시스 트랙 택시 달린다
  • 한동훈·나경원·원희룡, 오늘(23일) 국민의힘 당대표 출사표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871,000
    • +0.19%
    • 이더리움
    • 4,957,000
    • +0.32%
    • 비트코인 캐시
    • 557,000
    • +3.15%
    • 리플
    • 688
    • +0.15%
    • 솔라나
    • 189,900
    • -0.78%
    • 에이다
    • 549
    • +3.78%
    • 이오스
    • 816
    • +2.38%
    • 트론
    • 169
    • +1.2%
    • 스텔라루멘
    • 13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100
    • +5.34%
    • 체인링크
    • 19,160
    • -1.89%
    • 샌드박스
    • 471
    • +0.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