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라젬, 작년 매출 5846억원…"올해 뷰티·가정용 의료기기 등 새 영역 안착 노력"

입력 2024-04-14 14: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제공=세라젬 )
(사진제공=세라젬 )

세라젬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이 5847억 원으로 전년 대비 22.1% 감소했다고 12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189억 원으로 전년 대비 62.7% 감소했다.

세라잼 관계자는 "고금리와 고물가, 부동산 시장 악화 등으로 헬스케어 가전에 대한 전반적인 소비 심리가 위축된 게 주요 원인"이라고 말했다. 연구개발(R&D) 조직 통합 거점인 ‘헬스케어 이노타운’ 신설과 사업다각화를 위한 선행기술 투자 등도 영향을 미쳤다. 세라젬은 지난해 역대 최다인 189억 원을 연구개발비로 투자한 바 있다.

글로벌 사업은 전년 대비 27% 성장한 1845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중국 시장 매출이 1295억 원으로 전년 대비 25%가량 성장했고, 인도와 동남아시아, 유럽 등 주요 시장에서도 고른 성장을 보였다. 2022년부터 전략적인 투자를 이어오고 있는 미국 시장의 경우 75%가량 매출이 증가하는 등 인지도를 지속해서 확대하고 있다.

세라젬은 올해 CES 2024에서 호평을 받은 신제품 마스터 V9과 파우제 M6 등 주력 사업분야 신제품 출시를 통해 시장 리더십을 공고히 할 계획이다.

잠재력이 높은 미국을 비롯해 유럽, 일본 등 신규 시장 개척을 통해 글로벌 매출 확대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새로 개소한 통합 R&D센터 ‘헬스케어 이노타운’을 중심으로 헬스케어 가전을 고도화하고, 새로운 사업 영역 진출을 위한 연구개발 투자도 늘릴 예정이다.

세라젬 관계자는 “지난해 대내외적 여건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국내 헬스케어 가전 1위 기업으로서 글로벌 확대 및 새로운 사업 영역에 꾸준히 투자해왔다”며 “올해를 기점으로 기존 사업영역 외에 이온수기나 뷰티, 신규 가정용 의료기기 등 새로운 영역에 성공적으로 안착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성 피겨 국가대표, '음주·후배 성추행'…빙상연맹 홈피 접속 불가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미국 정치 뒤덮는 ‘돈의 쓰나미’...역대 대통령 80%가 백만장자
  • “호캉스 즐기며 와인 한 잔 어때?”[주말엔]
  • 해외 전문가들도 국민연금 걱정…“보험료부터 올려야”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이재명 사퇴 임박인데...어쩌다 눈길은 국민의힘으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923,000
    • +1.02%
    • 이더리움
    • 4,953,000
    • +0.45%
    • 비트코인 캐시
    • 556,500
    • +2.87%
    • 리플
    • 688
    • +0.73%
    • 솔라나
    • 190,200
    • +3.03%
    • 에이다
    • 546
    • +1.87%
    • 이오스
    • 815
    • +0.87%
    • 트론
    • 169
    • +1.2%
    • 스텔라루멘
    • 13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700
    • +5.2%
    • 체인링크
    • 19,360
    • -2.71%
    • 샌드박스
    • 47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