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전망] “위험통화 선호 위축 영향…1330원 초반서 상승 압력 예상”

입력 2024-03-18 07:4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본 기사는 (2024-03-18 07:35)에 Channel5를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원·달러 환율이 상승 압력을 받을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18일 “인플레이션 우려를 반영한 강달러, 위험선호 위축에 1,330원 안착 시도를 예상한다”고 내다봤다. 민 연구원은 원·달러 환율 등락 범위를 1327~1337원으로 전망했다.

민 연구원은 “미국 수입물가에서 핵심 소비재 가격 추이가 올라가면서 연준 금리인하 지연에 대한 우려가 커졌고, 국채금리와 달러화 상승을 야기했다”며 “AI랠리를 등에 업은 기술주 상승도 주춤해지면서 오늘 코스피와 아시아 증시는 외국인 자금 이탈에 하락할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이어 “상기 언급한 재료가 위험통화인 원화에 부정적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1330원 초반에서 상승압력이 커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다만 수출업체 월말 네고 경계는 상단을 지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민 연구원은 “이미 1310원 후반, 1320원대에서 네고 물량이 꽤 소화되며 수급에 대한 부담감이 커졌다”며 “2월 중순 이후 1340원 고지를 넘어서지 못했던 주요 원인이 원화 환전 수요이었다는 점을 고려하면 네고 물량 유입 규모가 원·달러 단기 고점을 결정지을 것으로 판단한다”고 진단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기자들 피해 6시간 버티다 나온 김호중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나"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방콕 비상착륙한 싱가포르 여객기 현장모습…"승객 천장으로 솟구쳐" 탑승객 1명 사망
  • 금융당국 가계대출 엇박자 정책 불똥...저금리 ‘대환대출’ 막혔다
  • ‘시세차익 4억’…세종 린 스트라우스 아파트 무순위 청약에 44만 명 운집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2 10:20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452,000
    • -0.3%
    • 이더리움
    • 5,199,000
    • +4.13%
    • 비트코인 캐시
    • 704,000
    • -0.21%
    • 리플
    • 736
    • +0.68%
    • 솔라나
    • 245,200
    • -3.01%
    • 에이다
    • 677
    • -0.88%
    • 이오스
    • 1,189
    • +3.12%
    • 트론
    • 170
    • +0.59%
    • 스텔라루멘
    • 154
    • +0.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94,700
    • -0.94%
    • 체인링크
    • 23,120
    • -0.64%
    • 샌드박스
    • 642
    • +1.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