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박서진, 父에 6천만원 배 선물한 이유…“침몰한 배 바꿔주고 싶어”

입력 2024-02-29 00:2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캡처)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캡처)

가수 박서진이 부모님께 배를 선물한 이유를 밝혔다.

28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고향인 경남 삼천포에 방문해 아버지의 배를 살피는 박서진이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서진은 “아버지께 배를 사 드렸다. 새것을 사려면 1억이 넘어서 중고로 샀다. 중고로 6천만 원 정도”라고 밝혔다.

이어 “처음으로 본인 배를 가지셔서 아버지가 너무 신난 바람에 꼼꼼하게 보질 않았다. 그래서 배가 잔 고장이 많다. 한쪽으로 기울어 있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안기기도 했다.

박서진은 “그동안 은행 대출을 받아 배를 빌렸는데 이번엔 제 돈으로 순수하게 현금으로 샀다. 그래서 더 기뻐하신 것 같다”라며 “6천만 원 대출 없이 제 돈으로 사드린 것”이라고 뿌듯함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집 지어드릴 때도 그렇게 안 좋아하셨는데 배를 사드리니 부모님이 차례대로 전화가 왔다. 집보다 배를 먼저 해드렸어야 했나 싶더라”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특히 박서진은 과거 부모님의 배가 침몰한 한 적이 있다고 밝히면서 “그래서 크게 다칠뻔했다. 침몰했던 배를 새로 바꿔드리고 싶었던 마음이 컸다”라고 밝혀 뭉클함을 안겼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옷 어디서 사세요?…사용 만족도 높은 '패션 앱'은 [데이터클립]
  • '최강야구' 니퍼트도 눈치 보는 김성근 감독?…"그가 화가 났다고 생각합니까?"
  • "파도 파도 끝이 없다"…임영웅→아이유, 끝없는 '미담 제조기' 스타들 [이슈크래커]
  • 단독 김홍국의 아픈 손가락 하림산업, 6월 ‘논현동 하림타워’ 소집령 발동
  • 마운트곡스發 비트코인 14억 개 이동…매도 압력에 비트코인 ‘후퇴’
  • 나스닥 고공행진에도 웃지 못한 비트코인…밈코인은 게임스탑 질주에 '나 홀로 상승' [Bit코인]
  • 전세사기 특별법 공방은 예고편?…22대 국회 ‘부동산 입법’ 전망도 안갯속
  • 반도체 위기인데 사상 첫 노조 파업…삼성전자, 경영 악화 심화하나
  • 오늘의 상승종목

  • 05.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548,000
    • -1.27%
    • 이더리움
    • 5,218,000
    • -1.9%
    • 비트코인 캐시
    • 646,000
    • -0.92%
    • 리플
    • 725
    • -0.68%
    • 솔라나
    • 233,100
    • -0.55%
    • 에이다
    • 626
    • -1.26%
    • 이오스
    • 1,115
    • -1.24%
    • 트론
    • 156
    • +1.3%
    • 스텔라루멘
    • 149
    • -0.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86,000
    • -1.6%
    • 체인링크
    • 25,710
    • +0.16%
    • 샌드박스
    • 615
    • -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