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균안, 예정대로 캠프 소화한다 “가정폭력 및 불륜 의혹 사실 아니야”

입력 2024-02-28 16:0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뉴시스)
▲(뉴시스)
롯데 자이언츠의 나균안이 가정폭력 및 불륜 의혹을 부인했다.

나균안은 28일 롯데 구단을 통해 “개인적인 일로 시즌 직전에 구단과 감독님, 선수들에게 죄송스럽다. 무엇보다 응원해주시는 팬분들에게 죄송한 마음”이라며 “최근 알려진 일에 대해서는 사실이 아니며 그 부분은 법무적인 대응을 진행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롯데 자이언츠 역시 “나균안과 면담을 했는데 나균안은 폭행은 절대 사실이 아니며 해당 여성과는 친구와 만남 중 알게 된 사이일 뿐 내연 관계도 아니라는 입장”이라고 밝혔다. 다만, 나균안은 아내와 이혼에 대한 법적 절차를 밟고 있다는 점은 인정했다.

나균안을 둘러싼 가정폭력 및 불륜 의혹은 나균안의 아내가 27일 개인 SNS에 “지난해 여름 남편의 불륜 사실을 인지했고 10월부터 별거 상태다. 다툼 과정에서 경찰과 구급차가 온 일도 있었다. 나균안은 이혼을 요구하고 있다”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하며 불거졌다.

이에 롯데 자이언츠 측은 나균안과 면담을 진행했고 의혹이 사실이 아니라는 나균안의 주장에 따라 나균안이 예정대로 팀의 스프링캠프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구단 관계자는 “나균안이 (일본 오키나와에서 진행 중인) 캠프를 정상적으로 소화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나균안은 2017년 롯데 자이언츠에 입단한 뒤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국가대표로 출전해 남자 야구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지난해 23경기 6승 8패 평균자책점 3.80이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성심당 대전역점’이 없어진다고?…빵 사던 환승객들 ‘절망’ [해시태그]
  • 하이브 “민희진, 두나무·네이버 고위직 접촉…언제든 해임 가능”
  • 다꾸? 이젠 백꾸·신꾸까지…유행 넘어선 '꾸밈의 미학' [솔드아웃]
  • "깜빡했어요" 안 통한다…20일부터 병원·약국 갈 땐 '이것' 꼭 챙겨야 [이슈크래커]
  • 송다은, 갑작스러운 BTS 지민 폭주 게시글…또 열애설 터졌다
  • '1분기 실적 희비' 손보사에 '득' 된 IFRS17 생보사엔 '독' 됐다
  • “탄핵 안 되니 개헌?”...군불만 때는 巨野
  • AI 챗봇과 연애한다...“가끔 인공지능이란 사실도 잊어”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715,000
    • +1.72%
    • 이더리움
    • 4,310,000
    • +5.25%
    • 비트코인 캐시
    • 673,000
    • +8.64%
    • 리플
    • 726
    • +1.26%
    • 솔라나
    • 239,900
    • +6.67%
    • 에이다
    • 671
    • +5.17%
    • 이오스
    • 1,141
    • +2.52%
    • 트론
    • 173
    • +0.58%
    • 스텔라루멘
    • 150
    • +1.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91,700
    • +5.4%
    • 체인링크
    • 22,320
    • +1%
    • 샌드박스
    • 621
    • +2.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