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도요타, 삼성전자 제치고 7년 만에 아시아 시총 2위 복귀

입력 2024-02-16 12:4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일본 도요타자동차의 시가총액이 7년 반 만에 삼성전자를 제치고 아시아 2위로 복귀했다.

16일 마켓워치와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 등에 따르면 전날 도쿄 증시에서 도요타 주가는 전장보다 0.1% 하락한 3382엔(약 2만998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같은 날 삼성전자 종가는 전 거래일 대비 1.35% 내린 7만3000원에 머물렀다.

종가 기준, 도요타의 시가총액은 55조1772억 엔(약 490조 원)으로 436조 원에 그쳤던 삼성전자보다 약 54조 원 많았다. 닛케이는 "도요타가 삼성전자의 시가총액을 뛰어넘은 것은 약 7년만"이라고 전했다.

도요타가 삼성전자를 시총에서 제칠 수 있었던 배경은 지난해 호실적을 바탕으로 한 최근 주가 상승, 엔화 약세에 힘입은 실적 개선 등이 꼽힌다.

지난해 전 세계에서 신차 약 1123만 대를 팔면서 4년 연속 세계 판매 1위를 차지했다. 엔화 약세 덕에 이달 들어 일본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시총 50조 엔을 돌파하기도 했다.

도요타는 2023회계연도(2023년 4월∼2024년 3월) 연결 기준 순이익이 전년보다 84% 증가한 4조5000엔(약 39조90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지난 6일 전망했다.

이는 기존 회사 자체 전망치에서 5500억 엔 상향 조정한 목표다.

한편, 아시아에서 시총 1위 기업은 세계 최대 반도체 수탁생산 기업인 대만의 TSMC였다.

TSMC의 시총은 전날 기준으로 18조900억 대만달러(약 769조 원)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기자들 피해 6시간 버티다 나온 김호중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나"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방콕 비상착륙한 싱가포르 여객기 현장모습…"승객 천장으로 솟구쳐" 탑승객 1명 사망
  • 금융당국 가계대출 엇박자 정책 불똥...저금리 ‘대환대출’ 막혔다
  • ‘시세차익 4억’…세종 린 스트라우스 아파트 무순위 청약에 44만 명 운집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2 10:10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300,000
    • -0.96%
    • 이더리움
    • 5,192,000
    • +3.22%
    • 비트코인 캐시
    • 703,000
    • -0.64%
    • 리플
    • 735
    • +0.14%
    • 솔라나
    • 244,600
    • -3.55%
    • 에이다
    • 678
    • -1.17%
    • 이오스
    • 1,187
    • +2.68%
    • 트론
    • 171
    • +0.59%
    • 스텔라루멘
    • 153
    • -0.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94,350
    • -1.77%
    • 체인링크
    • 23,040
    • -1.37%
    • 샌드박스
    • 640
    • +0.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