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 2도움' 손흥민, MOM·최고 평점 싹쓸이

입력 2023-12-11 09:32 수정 2023-12-11 09:3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8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PL 역사상 7번째

▲토트넘 홋스퍼의 공격수 손흥민이 1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16라운드 뉴캐슬과의 홈 경기에서 페널티킥을 성공시킨 뒤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토트넘 홋스퍼의 공격수 손흥민이 1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16라운드 뉴캐슬과의 홈 경기에서 페널티킥을 성공시킨 뒤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1골 2도움을 기록하며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의 6경기 무승 탈출을 견인한 손흥민(31)이 팀 내 최고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16라운드 뉴캐슬과의 홈 경기를 4-1 승리로 이끌고 리그 공식 홈페이지의 ‘맨 오브 더 매치(MOM·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이날 경기에서 측면 윙어로 출전한 손흥민은 1골 2도움을 기록, 팀의 최근 5경기 1무 4패 부진 탈출의 일등 공신으로 활약했다.

지난 10월 28일 크리스탈 팰리스전 이후 처음 승리한 토트넘은 9승 3무 4패(승점 30점)로 리그 5위를 유지했다.

손흥민은 전반전에는 팀의 득점을 돕는 도우미로, 후반전에는 직접 골문을 때린 해결사로 활약했다.

손흥민은 전반 26분 왼쪽 골라인 근처에서 강한 패스로 데스티니 우도기의 선제골을 돕고, 이후 전반 38분에도 문전 앞에 있던 히샤를리송에게 컷백 패스를 내주며 추가골을 도왔다.

이어 후반 40분에는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직접 성공시키며 리그 10호 골을 넣었다.

아울러 1득점과 2도움을 포함한 키패스 4회, 결정적인 기회 창출 2회, 유효슈팅 2회 등 각종 지표 역시 우수했다.

1골 2도움으로 팀에 승리를 선사한 손흥민은 경기 후 72.2%의 득표율로 MOM에 선정됐다. 2위는 9.0%로 2골을 넣은 히샤를리송이다. 손흥민은 4라운드 풀럼전 해트트릭을 시작으로 이번 시즌 6번째 MOM에 뽑혔다.

▲토트넘 홋스퍼의 공격수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토트넘 홋스퍼의 공격수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평점도 높았다. 통계 전문 매체 풋몹 9.5점, 스코어드닷컴 9.4점을 받으며 양 팀 통틀어 유일한 9점대 평점을 받았다. 후스코어드닷컴, 소파스코어, 풋볼런던, 스카이스포츠도 각각 9.4점, 9.5점, 9점, 9점을 주며 최고점을 부여했다.

풋볼런던은 “손흥민이 진정한 주장의 모습을 보여주며, 토트넘에 영감을 불어넣었다”라고 극찬했다. 영국 공영방송 BBC는 “손흥민은 공을 잡을 때마다 뉴캐슬 수비 중심으로 40야드를 달린 것 같다”고 평가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 10호골을 기록하며 엘링 홀란(14골·맨시티), 모하메드 살라(11골·리버풀)에 이어 리그 득점 순위 단독 3위에 올랐다. 또한 2016/17시즌부터 8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이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이 기록은 PL 역사상 7번째로 손흥민 앞에 있는 건 웨인 루니와 프랭크 램파드, 해리 케인, 세르히오 아구에로 뿐이다.

PL 역사상 7시즌 연속 10골 이상을 넣은 선수는 손흥민을 포함해 11명뿐이다. 손흥민은 마이클 오언, 웨인 루니, 프랭크 램파드, 세르히오 아게로, 티에리 앙리 등 최고의 선수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지난 1992년 PL이 창설된 이후 최다 시즌 연속 골 기록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격수였던 웨인 루니가 갖고 있다. 루니는 11시즌 연속 두 자릿수 골을 넣었다. 첼시의 ‘푸른 심장’ 램파드가 10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 기록으로 뒤를 이었다. 손흥민의 전 동료인 케인과 맨시티 출신 아구에로가 9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다. 8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은 티에리 앙리, 사디오 마네, 그리고 손흥민이다.

또한 손흥민은 PL 통산 113골을 달성, 지역 라이벌인 아스널FC 레전드 공격수 이안 라이트와 함께 공동 23위로 올라섰다. 이제 손흥민은 공동 21위인 라힘 스털링(첼시), 스티븐 제라드(이상 120골)에 도전한다.

손흥민은 이날 도움 2개를 추가하며 PL 통산 56개의 어시스트를 작성했다. 손흥민은 도움 또한 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리버풀), 에릭 칸토나 등과 공동 29위에 오르며 골과 도움 모두 프리미어리그 역대 기록에 근접하고 있다.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은 시작부터 경기를 토트넘 분위기로 만들었다. 우리가 필요로 했던 리더십이었고, 다른 선수들에게도 큰 도움이 됐다”며 “손흥민은 여전히 최고의 공격수다”고 극찬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음원성적도 달디단 ‘밤양갱’…라이즈도 투어스도 ‘이지 이스닝’ [요즘, 이거]
  • “한국만 빼고 다 알아”…저출산, ‘돈’ 때문이 아니다? [이슈크래커]
  • 삼일절, 태극기 다는 법…게양 방법·시간·위치 총 정리 [인포그래픽]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까닥 잘못하면 ‘본선 진출 실패’…황선홍 ‘겸직’ 신의 한 수? 악수? [이슈크래커]
  • [찐코노미] 리튬 바닥 신호 나온다…2차전지 주목할 분야는 '이것'
  • “3일 동안 행복했다”...20억 로또, 101만 명 몰린 '디퍼아' 당첨자 발표에 ‘희비’
  • 오늘의 상승종목

  • 02.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159,000
    • -0.88%
    • 이더리움
    • 4,801,000
    • -2.2%
    • 비트코인 캐시
    • 441,000
    • +0.62%
    • 리플
    • 829
    • -0.48%
    • 솔라나
    • 190,100
    • +5.2%
    • 에이다
    • 963
    • -0.31%
    • 이오스
    • 1,239
    • +1.23%
    • 트론
    • 198
    • -0.5%
    • 스텔라루멘
    • 175
    • -0.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6,800
    • -1.35%
    • 체인링크
    • 28,010
    • -0.53%
    • 샌드박스
    • 882
    • +8.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