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내년 1월부터 청소년 공유자전거 이용요금 1000원 할인

입력 2023-12-04 10: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공유자전거 약 8000대 연계

▲경기도 통합교통플랫폼 ‘똑타’ 앱 (경기도)
▲경기도 통합교통플랫폼 ‘똑타’ 앱 (경기도)
경기도와 경기교통공사는 내년 1월 3일부터 경기도 통합교통플랫폼 ‘똑타’ 앱을 통해 공유자전거 이용·결제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와 함께 경기도 청소년에게는 요금을 1000원 할인해 주는 ‘청소년 공유자전거 이용요금 지원사업’을 병행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주민등록상 경기도에 거주하는 13세부터 23세까지 청소년이다. ‘똑타’ 앱을 통해 연계된 공유자전거 이용을 이용하면서 건당 1000원을 즉시 할인받을 수 있다.

기존 대중교통 이용 요금 지원액과 합산해 연간 최대 12만 원(반기별 최대 6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현재 도내 공유자전거는 약 4만이며 이중 요금 할인이 적용되는 자전거는 약 8000대다. 도는 내년 상반기까지 대상 자전거를 1만 대 이상 추가할 계획이다.

최근 공유자전거가 탄소중립 실천 및 대중교통을 대체할 친환경 미래 교통수단으로 주목받으면서 경기도내 공유자전거 이용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공유자전거 이용자 중 청소년 이용 비율이 약 40%로 상당수를 차지하고 있다.

다만 공유자전거 이용에 따른 별도 지원책이 없어 경제적으로 취약한 청소년에게는 요금 부담이 있었다.

엄기만 경기도 광역교통정책과장은 “청소년들의 교통비 부담을 줄임과 동시에 탄소중립 실천에 기여하고자 하며, 청소년들이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더욱 다양한 교통수단을 이용할 기회를 갖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민경선 경기교통공사 사장은 “근거리 거주 청소년들에게 행정서비스 선택권을 부여해 더 많은 청소년이 교통비 지원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똑타 플랫폼의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롯데 투수 나균안, 불륜에 폭행” 아내의 작심 폭로…해명 나서
  • 비트코인 폭등…가상화폐 전체 시가총액 2조 달러 넘었다
  • “차은우보다 이재명” 외쳤다고 공천?…공천 기준은 뭔가요 [이슈크래커]
  • 항일 퇴마? 오컬트의 진수?…영화 ‘파묘’를 보는 두 가지 시선 [이슈크래커]
  • “자고 나면 오른다”…비트코인, 5만7000달러 돌파로 전고점 목전 [Bit코인]
  • ‘가성비’ 최고 여행지는 일본…최악은? [그래픽뉴스]
  • 이재욱, 카리나와 열애 인정 “알아가는 사이…따뜻한 시선 부탁”
  • 오늘의 상승종목

  • 02.28 11:29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435,000
    • +1.27%
    • 이더리움
    • 4,468,000
    • +0.59%
    • 비트코인 캐시
    • 402,900
    • +1.13%
    • 리플
    • 802
    • +5.25%
    • 솔라나
    • 148,900
    • -2.17%
    • 에이다
    • 856
    • -0.35%
    • 이오스
    • 1,149
    • +1.95%
    • 트론
    • 197
    • +2.07%
    • 스텔라루멘
    • 169
    • +4.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100
    • -1.26%
    • 체인링크
    • 26,090
    • -0.76%
    • 샌드박스
    • 775
    • +4.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