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까지 강추위…충남·호남·제주에 눈

입력 2023-11-30 19:0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조현호 기자 hyunho@)
▲(조현호 기자 hyunho@)

토요일인 2일 아침까지 전국에 영하권의 맹추위가 이어지겠다. 이후 평년 기온을 점차 회복하면서 다음 주는 날이 풀리겠다.

충남권과 전라권 서부, 제주 등에는 많은 눈이 예보됐다.

기상청은 30일 정례 예보브리핑을 열고 "북쪽의 찬 공기가 지속적으로 유입되며 중부내륙의 경우 일최저기온이 영하 10도 아래로 내려가는 등 전국에서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겠다"며 "경기동부와 강원내륙·산지, 경북북서내륙 등엔 이미 한파특보가 발효돼있다"고 전했다.

이어 "2일 아침까지는 평년보다 5~10도가량 낮은 기온을 유지하며 추위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1일까진 바람이 강하게 불며 체감온도는 2~5도 더 낮아 춥게 느껴지겠다"고 덧붙였다.

1일 오후까지 충남권과 전라권, 제주산지 등 서해안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충남서해안, 전북서부, 광주·전남서부에 2~7㎝ 정도다. 제주도 산지는 5~10㎝, 울릉도·독도엔 1~5㎝의 눈이 내리겠다.

전남북동부 1~3㎝, 제주도중산간, 서해5도, 세종·충남내륙은 1㎝ 안팎이다. 지역에 따라 눈 대신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박중환 기상청 예보분석관은 "영하권의 추위가 2일 오전까지 유지되니 체온관리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며 "특히 기온이 낮은 상태에서 눈까지 내리면 도로 결빙이 발생할 수 있어 보행자 안전 및 교통안전에도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일요일인 3일부터는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권에 들어 전국이 가끔 구름 많거나 대체로 맑겠다. 기온도 점차 상승해 평년보다 따뜻한 날씨를 보이겠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엔비디아가 테슬라 닮은꼴?…결정적으로 다른 한 가지 [이슈크래커]
  • 똑같이 일하고 적게 버는 ‘여성’ 직장인들 [그래픽뉴스]
  • ‘쾌조의 스타트’ MLB 한국 선수들, 올 시즌이 기대되는 이유 [이슈크래커]
  • 단독 "반도체 수율 높이자"…삼성전자 '디지털트윈' 내년 시범 적용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MC 하차…“제작진도 갑작스럽게 통보받아”
  • 엔비디아, 제2의 테슬라 되나…급격한 상승세에 경계론 대두 [종합]
  • 오늘의 상승종목

  • 03.0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670,000
    • +8.39%
    • 이더리움
    • 5,016,000
    • +3.98%
    • 비트코인 캐시
    • 668,000
    • +4.38%
    • 리플
    • 910
    • +4.24%
    • 솔라나
    • 180,900
    • +0.17%
    • 에이다
    • 1,076
    • +6.43%
    • 이오스
    • 1,536
    • +1.05%
    • 트론
    • 196
    • +0%
    • 스텔라루멘
    • 205
    • +9.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9,500
    • +5.35%
    • 체인링크
    • 28,480
    • -0.25%
    • 샌드박스
    • 949
    • +2.8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