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홍호, 대회 첫 실점…키르기스스탄에 2-1로 앞서 [항저우 AG]

입력 2023-09-27 21:3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7일 중국 저장성 진화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16강전 대한민국과 키르기스스탄의 경기. 전반 대한민국 정우영이 팀의 두 번째 골을 넣은 뒤 엄원상과 어깨동무를 하며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27일 중국 저장성 진화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16강전 대한민국과 키르기스스탄의 경기. 전반 대한민국 정우영이 팀의 두 번째 골을 넣은 뒤 엄원상과 어깨동무를 하며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황선홍호가 2-1로 앞선 채 16강 전반전을 마쳤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아시안게임 대표팀은 27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중국 진화의 진화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키르기스스탄과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16강을 치르고 있다. 전반전이 종료된 현재 한국은 2-1로 리드 중이다.

전반 이른 시간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11분 설영우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백승호가 키커로 나서 마무리했다. 1분 뒤 추가골까지 나왔다. 엄원상이 우측에서 올려준 크로스를 정우영이 헤더로 밀어넣었다.

한국이 분위기를 주도하는 가운데 실점을 내줬다. 전반 28분 백승호가 수비 진영에서 실책을 범했다. 이를 놓치지 않은 알리굴로프가 그대로 공을 몰고 문전으로 질주했다. 그리고 추격골을 넣었다.

이후 한국은 몇 차례 기회를 잡았지만 오프사이드 반칙이 선언되는 등 득점을 올리지 못하면서 전반전을 2-1로 마쳤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줍줍, 부부 ‘동시 신청’도 가능…“동시 당첨 땐 무효”
  • 아직도 전기차 투자해?…판타스틱4ㆍAI 5 시대가 왔다 [이슈크래커]
  • 항일 퇴마? 오컬트의 진수?…영화 ‘파묘’를 보는 두 가지 시선 [이슈크래커]
  • [찐코노미] 2차전지 '이때'까지 바닥 다진다…전기차 전망 분석
  • ‘가성비’ 최고 여행지는 일본…최악은? [그래픽뉴스]
  • ‘불장’ 주도하는 이더리움…유니스왑은 주말새 50% 급등 [Bit코인]
  • ‘파죽지세’ 일본 닛케이지수, 장중 또 신고점 경신…3만9300선 돌파
  • 오늘의 상승종목

  • 02.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3,126,000
    • +3.05%
    • 이더리움
    • 4,319,000
    • +2.74%
    • 비트코인 캐시
    • 371,700
    • +0.6%
    • 리플
    • 749
    • +0%
    • 솔라나
    • 147,700
    • +4.09%
    • 에이다
    • 835
    • +3.73%
    • 이오스
    • 1,105
    • +0.91%
    • 트론
    • 191
    • +1.06%
    • 스텔라루멘
    • 161
    • +1.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7,300
    • +3.57%
    • 체인링크
    • 26,000
    • +1.56%
    • 샌드박스
    • 738
    • +4.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