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워스트] 티라유텍, 삼성전자 스마트팩토리 구축 추진 소식에 79.42%↑

입력 2023-09-02 09: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에프앤가이드)
(출처=에프앤가이드)

이번 주(8월 28~9월 1일) 코스닥 지수는 전주 대비 20.36포인트(2.26%) 상승한 919.74에 거래를 마감했다. 투자자별로 살펴보면 외국인이 6691억 원 순매수했고, 개인과 기관이 각각 4623억 원, 1435억 원어치 순매도했다.

2일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한 주간 코스닥 시장에서 가장 많이 오른 종목은 티라유텍으로 79.42% 오른 1만238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티라유텍은 스마트 팩토리 구축에 필요한 SCM, MES 및 설비 자동화 소프트웨어를 공급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반도체 공정에 완벽성을 기하기 위해 로봇을 투입하는 등 스마트팩토리 구축에 나선다는 소식이 오름세를 이끈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레이더시스템은 74.32% 급등한 3만 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지난달 22일 상장한 스마트레이더시스템은 현대차가 연말 세계 최초로 시속 80km 주행을 할 수 있는 ‘레벨 3’ 자율주행차를 상용화한다는 소식에 자율주행관련주로 주목받았다.

레인보우로보틱스는 51.02% 오른 16만2800원을 기록했다. 삼성웰스토리가 단체급식에 로봇 자동화 솔루션을 도입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이 급등세를 이끈 것으로 보인다.

시너지이노베이션은 한 주간 49% 오른 2980원에 장을 마쳤다. 시너지이노베이션은 최근 비만치료제 후보물질 연구결과를 네이처 메타볼리즘에 게재한 뉴로바이오젠에 과거 전환사채(CB) 투자를 했다는 사실이 부각되며 급등했다.

이외에도 넥스트칩(46.46%), 라닉스(45.12%), 박셀바이오(42.11%), 하나마이크론(41.76%), 스맥(39.71%), 알에스오토메이션(37.83%) 등도 상승세를 기록했다.

일주일간 가장 많이 하락한 종목은 비투엔으로 32.77% 내린 2965원을 기록했다.

인산가는 22.86% 하락한 2565원에 장을 마쳤다.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에 따라 소금 관련주로 떠오른 인산가는 테마 소멸과 CB 전환청구권 행사에 따라 내림세를 보였다. 같은 소금 관련주인 보라티알 역시 21.90% 내린 1만38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마니커에프앤지는 21.19% 내린 4240원을 기록했다. 마니커에프앤지는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에 따라 육계주로 주가가 급등했으나 이후 이번 주 급락세를 보였다.

이외에도 프리엠스(-19.22%), 서남(-19.00%), 미코바이오메드(-18.06%), 푸드나무(-17.19%), 모비스(-15.64%), 시큐레터(-15.06%) 등이 큰 폭으로 내렸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롯데 투수 나균안, 불륜에 폭행” 아내의 작심 폭로…해명 나서
  • 비트코인 폭등…가상화폐 전체 시가총액 2조 달러 넘었다
  • “차은우보다 이재명” 외쳤다고 공천?…공천 기준은 뭔가요 [이슈크래커]
  • 항일 퇴마? 오컬트의 진수?…영화 ‘파묘’를 보는 두 가지 시선 [이슈크래커]
  • “BCI도 AI 열풍”…국내 유일 BCI 국제학술대회 [가보니]
  • ‘가성비’ 최고 여행지는 일본…최악은? [그래픽뉴스]
  • 이재욱, 카리나와 열애 인정 “알아가는 사이…따뜻한 시선 부탁”
  • 오늘의 상승종목

  • 02.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519,000
    • +5.04%
    • 이더리움
    • 4,467,000
    • +2.64%
    • 비트코인 캐시
    • 404,200
    • +6.71%
    • 리플
    • 810
    • +7.28%
    • 솔라나
    • 149,000
    • -1%
    • 에이다
    • 860
    • +1.65%
    • 이오스
    • 1,152
    • +3.23%
    • 트론
    • 196
    • +2.62%
    • 스텔라루멘
    • 169
    • +4.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2,600
    • +3.68%
    • 체인링크
    • 26,250
    • +0.23%
    • 샌드박스
    • 770
    • +3.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