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IT, R&D 투자 환경에서 데이터 기반의 투자수요 예측 서비스

입력 2023-03-02 17:0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산업기술 R&D 디지털 플랫폼(ROME)

▲ROME 서비스 개념도 (자료=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ROME 서비스 개념도 (자료=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은 탈탄소, 글로벌 공급망 재편 등 변화하는 R&D 투자 환경에서 데이터 기반의 투자수요 예측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산업기술 R&D 디지털 플랫폼(ROME)’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서비스는 일반인과 연구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ROME 1(연구자용)과 전략산업 분야별 PD와 기획전문가가 주로 활용하는 기획지원서비스 ROME 2(전문가용)로 구성돼 있다. 각 서비스는 KEIT가 지난 1년간 구축한 약 2억 3000건의 국·내외 특허와 논문, 기업데이터, R&D 과제 데이터를 기초로 구축했으며 대량의 이종 데이터를 단 한 번의 클릭으로 간편하게 검색할 수 있다.

ROME은 지난 해 산업통상자원부가 산업기술 R&D 혁신 현장 발표회에서 제시한 정부 R&D 디지털 전환의 일환이다. 이번 서비스 오픈 범위는 산업 R&D전략 도출과 기획을 지원하는 데 초점이 맞춰져 있으며, 향후 R&D 지원성과분석과 확산, 민간펀드 사업화 매칭 분야로 지속 확대 예정이다.

ROME은 인공지능 자연어 분석(NLP) 기술을 활용해 이종 데이터와 문서 간의 상관관계를 학습하고 분석된 결과를 다양한 도표 형태로 나타냄으로써, 투자기획 전문가로 하여금 산업별 특허 분석, 경제성 및 무역 현황을 편리하게 탐색해 볼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또 △사업기획 결과보고서 △우수 성과활용 사례 △기술분야 표준화 현황 △국가 R&D 지원현황 △기술별 기업·전문가를 찾는 서비스가 제공되며 화상회의와 공동문서 작성 기능이 포함된 온라인 협업 기능까지 포함돼 있어, 기획 위원 간의 문서유통에 따른 보안도 강화한다.

전윤종 KEIT 원장은 “챗GPT의 등장으로 멀게만 느껴져 왔던 인공지능이 어느새 우리의 눈앞에 다가와 있다”며 “데이터 기반의 기획 강화를 위해 ‘기획 디지털전환 협의체’를 구성하고 실무에 적용해 정부 R&D 투자 방법론을 혁신하고 기획 역량을 획기적으로 제고할 ”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도시4’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범죄도시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직장 상사·후배와의 점심, 누가 계산 해야 할까? [그래픽뉴스]
  • 동네 빵집의 기적?…"성심당은 사랑입니다" [이슈크래커]
  • 단독 '18개사 1000억 원' 저축은행 2차 정상화 펀드, 2분기 내 집행 목표 [저축銀, 위기의 시간③]
  • 전남대 신입생, 기숙사서 사망…"주말 외출 후 발견" 룸메이트 신고
  • [뉴욕인사이트] M7 실적ㆍ3월 PCE 가격지수 주목
  • 재고 쌓이는 테슬라…미국ㆍ중국 이어 유럽도 가격 인하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930,000
    • +0.01%
    • 이더리움
    • 4,597,000
    • -0.43%
    • 비트코인 캐시
    • 734,000
    • -2.78%
    • 리플
    • 766
    • -0.91%
    • 솔라나
    • 217,100
    • -1.76%
    • 에이다
    • 729
    • -1.22%
    • 이오스
    • 1,187
    • -1.58%
    • 트론
    • 163
    • +0.62%
    • 스텔라루멘
    • 167
    • -1.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1,700
    • -2.12%
    • 체인링크
    • 22,000
    • +0.59%
    • 샌드박스
    • 694
    • -1.84%
* 24시간 변동률 기준